스마트폰 많이 보면 눈 나빠진다고?

사진=Shutterstock

전국이 흐리고 곳곳 비 온다. 남부지방과 제주도는 오전에 빗방울. 영서지방과 충북, 전북, 경상도 내륙지방은 오후 곳에 따라 소나기. 아침 최저 19~24도, 낮 최고 27~29도.

공기와 자외선=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오존 등급 모두 ‘보통.’ 자외선은 남부지방은 ‘보통,’ 중부지방은 오후에 ‘나쁨.’

오늘의 건강상식=TV나 스마트 폰을 오래 보거나, 가까운 데에서나 어두운 데에서 보면 눈이 나빠질까? 그렇지 않다. 지금까지 이를 입증하려는 대규모 연구결과가 모두 실패로 끝났다. TV나 스마트 폰 시청이 시력과는 관계가 없다는 것. 아이가 TV 앞으로 자꾸 다가간다면 거꾸로 근시이기 때문일 가능성이 크다.

물론 TV, PC, 스마트 폰을 오래 보면 눈을 일시적으로 피로하게 할 수는 있고, 하루 종일 눈을 혹사시키는 것이 수 십 년 쌓이면 눈이 나빠질 가능성은 있다.

눈은 튀어나온 뇌라는 말도 있으므로 눈이 상쾌하면 컨디션이 좋아진다. 따라서 TV나 스마트 폰, PC 모니터를 지나치게 오래 보지 않고 침침하면 먼 곳을 보고 눈 주위를 마사지하는 것은 필요하다. 하지만, 시력을 이유로 자녀에게 TV, 스마트 폰을 멀리 하라고 다그치면 비과학적이라는 얘기를 들을 수도 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3개 댓글
  1. 익명

    말도 안되는 소리 하지 맙시다.

  2. 거짓기사네요. 무슨 목적으로 이런 기사를 쓰시나요?

  3. 농농

    ㅋㅋㅋㅋ 이건 유치원생이 읽어도 거짓인거 알겠는데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