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K, 국제백신학회서 최우수 제약기업 선정

[사진=GSK]
글락소스미스클라인(GSK)이 지난 4월 워싱턴에서 개최된 국제백신학회의 우수백신산업시상에서 ‘최우수 제약기업상’을 수상했다고 9일 밝혔다.

올해로 19회를 맞은 국제백신학회는 전 세계 바이오 업계의 과학자 및 기업, 학계가 참여해 최신 백신 과학 및 기술, 공급에 대한 지식을 공유하고 협력을 모색하는 자리로 우수백신산업시상을 통해 매년 혁신적인 백신 개발 및 상용화에 있어 우수한 성과를 낸 기업, 제품, 연구자를 선정해 시상한다.

GSK는 2018년 최우수 예방백신상(대상포진, 국내 미허가), 2017년 최우수 예방백신상 (수막구균 B혈청군, 국내 미허가), 2016년 최우수 제약기업상 등을 수상한 바 있다. GSK는 올해 백신 혁신 성과를 인정받아 최우수 제약기업 부문에 선정됐다.

GSK는 연구·개발(R&D) 전 단계(1~3상)에 걸쳐 만성폐쇄성폐질환(COPD), HIV 등 16종의 혁신적인 후보백신을 개발 중이다. 또한, 새로운 백신 개발을 위해 독자적인 항원보강시스템, 자가증폭전령 RNA, 바이오 접합체, 항원막 일반화 모듈(GMMA) 등의 최첨단 기술을 활용하고, 혁신을 앞당기기 위해 외부의 다양한 파트너들과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

연희진 기자 miro22@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