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 이벤트로 고객 맞이 나선 리조트

[사진=하이원리조트]
내일부터 징검다리 신년 연휴가 시작된다. 리조트 등도 신년 연휴를 맞아 다양한 이벤트로 고객 맞이에 나섰다.

강원도 정선 하이원 리조트는 불꽃쇼, 신년음악회 등을 준비했다.

오는 31일 밤 11시부터 레크리에이션, 불꽃쇼가 어우러지는 ‘카운트다운 2019’이벤트가 열린다.

새해 1월 1일에는 따뜻한 떡국을 먹으며 새해 소원을 비는 ‘웰컴 2019’행사와 타로 점, 신년운세, 디지털 캐리커쳐 등 다양한 체험행사를 즐길 수 있다.

내년 1월 5일에는 신년 음악회 ‘유키 구라모토와 친구들’도 개최한다.

특히 하이원 리조트는 지난 21일부터 오는 1월 5일까지 스키장을 밤 12시까지 개장해 연말연초 스키 여행객들을 맞이하고 있다.

알펜시아리조트는 31일 신년운세 이벤트와 어쿠스틱 밴드 미니콘서트, 스키 퍼레이드, 불꽃쇼 등을 준비했다. 새해 첫날에는 ‘해돋이 떡국 행사’를 한다.

용평리조트는 30일과 31일 BBQ 디너뷔페와 가족을 위한 프로모션 등이 열린다. 1일은 오전 5시에 케이블카를 타고 발왕산에 올라 일출을 감상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한화리조트 설악은 31일 송구영신 축하 레이저 쇼와 새해 소망을 비는 소원 풍선 등을 준비했다.

원주 오크밸리에서는 31일 송년 콘서트에 특별가수와 모창 능력자 공연이, 새해 첫날에는 ‘2018년 나쁜 기억 태우기’, ‘2019년 새해 소망 풍선 날리기’ 등의 행사가 열린다.

도강호 기자 gangdog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