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경구용 ‘클래리트로마이신’ 특허 취득

휴온스가 소형화된 클래리트로마이신(Clarithromycin) 경구 투여 제제에 대한 특허(출원번호: 10-2016-0094706)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이번 특허의 주요 내용은 ‘클래리트로마이신을 함유한 정제의 조성물 및 제조 방법’에 관한 것으로, 기존 정제 대비 부형제의 양을 약 3분의 1로 감소시킴으로써 정제의 크기를 대폭 줄여 환자의 복약 편리성과 순응도를 획기적으로 개선시켰다.

클래리트로마이신은 마크롤라이드(Macrolide)계 항생제로, 점성이 강하고 압축성이 낮은 성질을 가지고 있다. 이처럼 고점성, 저압축성의 성질을 가진 약물의 경우 제형화 과정에서 생산설비에 주성분이 부착돼 함량 저하 문제가 종종 발생할 수 있다.

생산 및 유통 과정에서 제형 파손의 우려가 있어 불가피하게 다량의 부가적인 부형제를 첨가해 생산하게 된다. 부형제 때문에 커진 정제의 크기는 복용 시 불편함을 초래하고, 약효 측면에서도 순응도가 낮아져 문제점으로 제기돼 왔다.

휴온스는 이러한 문제점을 개선하고자, 지속적인 연구 개발을 통해 클래리트로 마이신의 정제화 과정에 적합한 부형제와 최적의 배합 비율을 찾아냈으며, 특허 취득에도 성공했다.

휴온스는 이번 특허를 자사 항생제 클리스로정 250㎎에 활용해 타사의 동일 성분, 동일 용량 제품보다 소형화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휴온스 중앙연구소 신약연구실 오준교 실장은 “이번 특허는 약효의 순응도를 높임과 함께, 환자의 평소 복용 시 불편함을 직접적으로 해소했다는 점에서 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이번 특허 기술을 적극 활용해 그 동안 복용이 불편했던 큰 정제 제품들을 소형화하는데 적용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