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즈계란말이 좋은 이유… 달걀 궁합식품 3

 

세계 최고령자 할머니가 자신의 장수 비결로 정기적인 달걀(계란) 섭취를 꼽으면서 달걀에 대한 영양학적인 우수성이 널리 알려진 바 있다.

이탈리아 영문 뉴스 사이트인 더로컬과 AP통신에 따르면 지난 1899년 출생해 현존 인류 가운데 유일한 1800년대 생인 이탈리아의 엠마 모라노 할머니는 “90년 전 빈혈 처방을 받은 이후 하루에 날달걀 2개와 익힌 달걀 1개씩을 먹고 있다”고 밝혔다.

이처럼 세계 최고령자의 장수 비결이 될 정도로 우수한 영양 보급품인 달걀은 삼시세끼 챙겨먹어야 할 필수 식품이다. 이런 달걀과 함께 먹으면 더 좋은 찰떡궁합 식품과 이를 재료를 활용한 계란 메뉴 레시피를 알아본다.

토마토=토마토는 달걀과 최고의 궁합을 자랑하는 음식이다. 달걀에 부족한 비타민C와 식이섬유를 토마토가 채워주고 토마토에 부족한 단백질은 계란이 채워준다. 특히 항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토마토의 라이코펜 성분은 열을 가해 조리해서 먹으면 흡수율을 5배나 높일 수 있기 때문에 달걀과 함께 조리해 먹으면 더욱 효과적이다.

새우=노화 방지에는 아세틸콜린이 풍부한 새우와 달걀이 좋다. 뇌의 신경전달물질인 아세틸콜린이 부족하면 노화가 촉진되고 치매에 걸릴 확률이 높은 것으로 알려지는데 달걀노른자에 들어있는 레시틴이 이 아세틸콜린의 원료가 되는 것이다.

달걀의 레시틴은 혈중 콜레스테롤을 낮추는데도 효과를 보여 중장년층에게 도움을 준다. 또 달걀노른자 속 콜린은 아세틸콜린의 구성 성분으로, 두뇌의 화학 활동을 증진시키고 지적능력 개선에 관여해 알츠하이머병의 치료나 증상 개선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치즈=오믈렛이나 계란말이와 같은 달걀 메뉴에 치즈를 넣어 먹자. 완전식품이라고 불릴 정도로 많은 영양소가 포함되어 있는 달걀이지만 유제품에 비해서는 칼슘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면이 있다. 따라서 칼슘이 가득한 치즈와 함께 섭취하면 영양학적으로 좋은 궁합이 된다.

또 달걀노른자에 들어 있는 비타민D는 칼슘의 체내 흡수율과 유용성을 크게 증가시키는 역할을 한다. 달걀노른자 한 개에는 40IU의 비타민D가 함유돼 있다. 비타민D 부족 현상이 나타나면 골절은 물론 암, 심혈관질환, 당뇨병 등을 유발한다는 연구결과도 있는 만큼 달걀을 삼시세끼 챙겨 먹어야 한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