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인제약, 뇌기능 개선제 ‘알포세틴’ 출시

 

환인제약이 뇌기능 개선제인 ‘알포세틴(콜린알포세레이트 성분)’을 오늘(18일) 출시했다. 알포세틴은 체내 신경전달물질인 아세틸콜린을 증가시키고, 손상된 뇌세포를 회복시키는 약물이다.

알포세틴의 주성분인 콜린알포세레이트는 신경전달물질인 아세틸콜린을 합성하는 데 필요한 전구체이자 뇌신경세포막 구성성분의 전구체이다. 생체물질인 전구체의 특성상 오랫동안 투약하더라도 심각한 이상반응은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환인제약측은 “프린팅으로 낱알식별을 표기해 표면적을 최소화해 주성분인 콜린알포세레이트의 특성 중 하나로 공기 중 수분을 흡수하는 인습성에 대한 안전성을 향상시켰다”고 설명했다.

알포세틴은 하루 2~3회 먹는 전문의약품으로 기억력 저하와 착란, 의욕 및 자발성 저하, 방향감각장애, 집중력 감소, 정서불안, 자극과민성, 주위 무관심, 노인성 가성우울증 완화을 개선하는 효능이 있다. 상한 약가는 한 정당 513원, 90정 블리스터 포장(PTP)으로 출시됐다.

 

배민철 기자 mcbae200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