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성형,식약청 입증한 물방울가슴보형물로

성형수술의 안전성 논란은 늘 있어왔다. 그만큼 안전해야 한다는 반증일 것이다. ‘무조건 예쁘게’가 아니라 ‘안전하게 예쁘게’가 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무조건 좋은 성형수술이란 없다. 다만 성형수술을 받고자 한다면 그 수술이 자신에게 정말 필요한 수술인지, 어떤 방법을 통해서 수술이 이루어지는 지 성형외과 전문의의 상담과 진료를 통해서 결정되어야 한다. 특히 인체에 삽입하는 보형물이 필요한 성형수술의 경우에는 보형물의 유형이나 수술 후의 회복기간 등에 대해서도 충분한 상담이 필요하다.

압구정서울성형외과 이민구 원장은 “무조건 예뻐지겠다는 생각에 급하게 성형수술을 결정해서는 안된다”면서 “특히 가슴성형의 경우에는 보형물의 재질과 모양에 따라 수술 후 가슴의 모양이 달라지고 관리법도 달라질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보형물 선택 여부는 1차적으로 자신의 의지에 따라 결정되겠지만 무조건 유행에 따르기보다는 수술 전 자신의 신체상태, 전체적인 비율을 고려해 수술을 집도할 성형외과 전문의의 조언을 따르는 게 좋다”라고 당부했다.

지난 2월 식품의약품안전청(식약청)으로부터 공식 인증을 받은 후 알려지기 시작한 물방울 모양의 보형물은 인체공학적인 곡선미를 보다 살려줄 수 있는 보형물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러나 모든 경우에서 물방울 모양의 보형물이 적합한 것은 아니다.

이민구 원장의 설명에 따르면, 지나치게 마르거나 처진 가슴, 오목가슴, 새가슴, 가슴의 근육이 과도하게 발달한 가슴인 경우에는 물방울 모양의 보형물 보다는 둥근 모양의 보형물이 더욱 적합할 수 있다는 것. 따라서 자신에게 적합한 수술법이나 보형물을 선택할 때는 무조건적인 유행에 따르기 보다는 신체의 조건을 충분히 고민하고 전문의의 조언을 따르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할 수 있다.

가슴성형에서 특히 신중을 기해야 하는 이유는 보형물의 선택에 따라 성형수술 후 가슴의 모양과 만족도가 달라질 수 있기 때문이다. 무조건 큰 가슴을 선호하던 시대는 지나갔다. 가슴의 크기는 키우되 여성이 가진 본연의 아름다움인 곡선미를 살리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또한 얼마나 자연스러운가도 함께 고려해야 한다. <도움말=압구정서울성형외과 이민구 대표원장>

김진성 기자 weekend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