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청, 지하수 이용시설 개선효과 확실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노연홍)은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지하수의 노로바이러스

오염 실태 조사 결과와 전국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환자수를 분석한 결과 지하수 이용시설의

노로바이러스 검출률은 감소하였으나, 환자수는 증가하였다고 밝혔다.

또 학교 등 집단급식소와 다중이용 시설에서 지켜야할 식품용수 등의 살균방법과

개인 위생관리 방법을 포함한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예방 지침’을 발표하였다.

지하수의 노로바이러스 오염실태 조사 결과 학교 수련원 사회복지시설 기숙형

학원에서 음용수 등으로 사용하는 지하수 342건을 채취하여 검사한 결과 4건(1.2%)에서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되었다.

이는 작년 동기간 학교 수련원에서 사용하는 지하수 366건을  검사하여 38건(10.4%)에서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된 것과 비교하면 88.5% 감소한 것이다.

식약청은 해당 시설의 오염도 감소는 ‘09년부터 지하수 이용시설에 대한 연 2회

전수 조사를 실시하고 검출 시설의 개ㆍ보수, 염소 소독 등을 실시한 결과라고 분석하였다.

반면, 노로바이러스에 의한 식중독 환자수는 학교와 호텔 등에서 대량 발생(5건

759명)하여 16건에 891명으로 작년 11건 161명에 비해 증가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노로바이러스 식중독은 감염된 사람의 토사물, 분변에 오염된 식품이나 물에 의해

발생하고 그 외에 개인 간의 접촉에 의해 감염이 확산되는 경우도 많다.

식약청은 올해의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발생이 손씻기 등 개인위생관리 소홀에

따라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며 노로바이러스의 철저한 예방을 위해서는 손씻기 등

개인위생 관리와 철저한 가열조리, 끓인 물의 음용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하였다.

식약청은 노로바이러스로 인한 식중독 발생 건수 및 환자수를 줄이기 위한 방법으로

식품의 조리ㆍ세척 등에 사용하는 식품용수를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는 효과적인

소독방법을 제공하였다.

노로바이러스에 의한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지하수를 85℃에서 1분 이상

끓이거나, 식품 첨가물용 염소계 소독제 등으로  소독하고(0.5ppm 이상), 대규모

급식시설에서는 19.5mJ/cm2의 자외선을 쪼이면 노로바이러스를 99.9% 살균할 수 있다.

또한 식품용수와 같이 흐르는 물은 하나의 소독방법보다는 여러 소독법을 조합한

형태로 사용하는 것이 보다 효과적이다.

또한, 노로바이러스 식중독 환자의 주변 환경도 염소계 소독제 등으로 살균해야

2차 전파를 막을 수 있다 .

※ 가정용 락스(염소 4%)로 환경 소독 시 : 평상시 200배 희석(200ppm), 발생

우려시 40배 희석(1,000ppm), 사고발생 시 8배 희석(5,000ppm)하여 사용

식약청은 지속적인 지하수의 노로바이러스 실태조사와 식중독예방 사업을 교육과학기술부(교육청),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소독방법의 종류 및 주요특징

△열처리(Heat)

노로바이러스의 항원성을 나타내는 외피단백질(캡시드)은 고열(85℃ 이상)에 의해

파괴되어 불활성화 됨   

△염소(Chlorine)

염소제로는 염소, 차아염소산 나트륨, 차아염소산 칼륨이 있음

낮은 농도에서도 효과적이며, 비용이 저렴하고, 충분한 양을 투여하면 잔류염소

형태로 존재하기 때문에 가장 많이 사용

소독력은 온도가 높고, 반응시간이 길며, 주입농도가 높거나 낮은 pH에서 강함

△오존(Ozone)

산소의 동위원소로서 살균 및 산화제의 목적으로 수처리에 사용

이전에는 살균보다는 색이나 맛, 냄새의 제거목적으로 사용되었으나, 최근 살균제로

사용이 증가

급수 시설에서는 염소소독 등과 조합하여 사용

△자외선(Ultra Violet)

가시광선보다 짧은 파장(전자기파)으로서 눈으로는 볼 수 없는 살균력을 가진

빛 에너지

자외선 소독은 살균력이 강하고, 화학적으로 부작용이 없다는 장점이 있으며,

잔류성이 없으므로 식품용수에서는 염소소독 등과 조합하여 사용

 

이 자료는 식품의약품안전청에서 12일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