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분에 1천걸음씩 하루 세번 걸어라

미 연구진, 건강증진 운동 기준 마련

10분 동안 1천 걸음을 빠르게 걷는 운동을 하루에 세 번만 하면 건강상태를 유지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샌디에이고 주립대 사이먼 마샬 박사 팀은 미국 정부가 추천하는 ‘일주일에

다섯 번, 하루 30분 이상 운동’의 구체적 기준을 만들기 위해 평균 나이 32세의

여성 58명과 남성 39명을 대상으로 운동량과 그 영향을 조사했다.

그 결과, 남성은 빠른 걸음으로 1분에 91~115번, 여성은 92~102번 걸을 때 건강에

유익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바탕으로 연구진은 “빠른 걸음으로 10분에 1000걸음씩

하루에 3번 걷는 게 최고”라는 결론을 내렸다.

마샬 교수는 "막연하게 ‘하루 30분씩 운동하라’고 하면 사람들이 어느

강도로 운동해야 할지 모르기 때문에 이번 기준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그는 “사람마다 운동의 기준이 다를 수 있고 전문가들 역시 생각이 조금씩 다르지만,

이번 연구는 평균적 기준을 제시한 것”이라며 “빠르게 걷는 속도는 출발하는 버스를

타기 위해 빠른 걸음으로 걷는 정도의 속도라고 생각하면 된다”라고 말했다.

이 연구 결과는 ‘미국 예방의학 저널(American Journal of Preventive Medicine)’

5월호에 실릴 예정이며, 미국 주간지 유에스 뉴스 앤 월드 리포트 온라인판, 미국

의학웹진 헬스데이 등이 17일 보도했다.

권병준 기자 riwo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