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훈 교수 존스홉킨스 동시 임용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

이상훈 교수가 최근 존스홉킨스 의과대학 전임교원인 Instructor로 동시 임용되었다.



경희대학교

한의과대학과 존스홉킨스 대체의학센터의 학술교류협정에 따라 2006년

3월부터 존스홉킨스 의과대학에서 방문연구원으로서 파견근무를 해 온 이상훈 교수는 그 동안 존스홉킨스 내의 한의학 임상연구 및

진료여건을 갖추기 위해 계속 많은 활동을 해왔는데, 이번

임용을 통해 연구의 활성화뿐만 아니라 교육 및 진료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한의학의 국제화에 안정적이고 발전적인 기반을 구축할 것으로

예상된다.



침구학

전공으로 순수 국내 학위소지자인 이상훈 교수의 이번 발령은 국내 최초로 한의과대학과 외국의 의과대학을 동시 임용한 것으로 의미가 크다.

특히, 존스홉킨스 대학은 32명의 노벨상 수상자를 배출하고, 1991년부터 2007년까지 17년 연속 전미국 종합병원 1위로 평가 받아온 명문 의과대학으로서, 주로 중국 중의학의 영향을

받고 있는 미국 및 서구의 대체의학 연구에 한국 한의학을 알리고 전파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 교수는

“현재 항암치료 부작용에 대한 한국 침술의 효과에 대한 임상연구 준비가 모두 완료되었고,

특히, 침술의 작용기전 연구를 위해 침술이 내분비계 및 자율신경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연구를 하고 있다.”고 근황을 밝히고, “미국 현지의

대체의학 및 한의학에 대한 환자의 요구 및 의료진의 관심은 계속 증가하고 있으며, 한국 한의학의

축적된 임상 경험을 존스홉킨스의 우수한 연구시스템과 연계하여 그 효과 및 기전을 밝혀 진정한 동서의학 창출에 기여할 것”이라고 포부를

전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