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암 발병 많은 한국인에 강력한 발암 인자

헬리코박터균 감염증(Helicobacter pylori infection)은 위암 발병의 주요 원인으로 지목된다. 1994년 세계보건기구(WHO)는 헬리코박터 파일로리 감염을 발암 인자로 규정했다. 이 감염증은 위점막과 점액 사이에 기생하는 나선 모양의 헬리코박터 파일로리균에 의한 감염병을 말한

매년 20만명 여성 사망...난소암 최신 치료법은 '이것'

조기 진단이 어렵고 치료 성적이 저조한 난소암 분야에 표적치료제가 진입하면서 완치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특히 난소암 발병에 주요 위험인자로 알려진 'BRCA 유전자 돌연변이' 환자에서는 괄목할 만한 치료 결과가 보고되며 패러다임 변화를 주도하는 상황이다. 매년 5월 8일은 ‘세

사노피, 희귀질환 극복의 날 '착한걸음 6분걷기' 캠페인 개최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사노피가 오는 13일 서울 세빛섬에서 희귀질환 인식 개선 캠페인 ‘착한걸음 6분걷기’ 야외행사를 진행한다. 희귀질환은 유병인구가 2만 명 이하이거나 진단이 어려워 정확한 유병인구를 알 수 없는 질환을 말한다. 종류만 6000여 개 이상으로 알려졌다. 국내에 많은 희귀질환 환

헬리코박터 제균 치료, 선택 아닌 필수

수요일(10일)인 오늘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 낮 최고기온이 26도까지 올라가겠다. 기상청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낮 기온은 내륙을 중심으로 25도 이상으로 오르는 곳이 많겠고, 낮과 밤의 기온 차가 15~20도로 크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7~15도, 낮 최고기온은 19~26도

새롭게 바뀐 당뇨병 치료지침 "체중 감량 약제 우선 사용"

새롭게 바뀐 제2형 당뇨병 치료지침에서 체중 관리 전략이 한층 강조됐다. 생활습관 교정을 비롯해 체중 감량 효과가 입증된 약물 사용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추가된 약물 옵션으로는 세마글루타이드 및 리라글루타이드 성분의 GLP-1 작용제 계열 치료제와 SGLT-2 억제제 계열 당뇨약들이 대거 이름을

길리어드 유방암 신약 '트로델비' 국내 허가

전이성 삼중음성 유방암 표적약 '트로델비(성분명 사시투주맙 고비테칸)'가 국내 처방권에 진입한다. 항바이러스제 명가 길리어드가 국내에 첫선을 보이는 표적 항암제로도 주목된다. 삼중음성 유방암은 호르몬 수용체(HR)와 사람상피세포증식인자 수용체 2형(HER2)이 모두 발현되지 않은 유방암을 말한다

휘청이는 황반변성 치료제 '아일리아'...매출 급감 이유는?

황반변성 치료제 시장 매출 1위 품목인 '아일리아(성분명 애플리버셉트)' 주사제의 처방 점유가 지속적인 하락세를 맞았다. 주사 부담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후발 신약이 시장 경쟁에 합류하면서 약제 처방 전환이 시작된 것으로 분석된다. 더욱이 오는 2024년 부터는 약값이 저렴한 바이오시밀러의 공세도

성인 중증 원형 탈모증약 '올루미언트', 출시 심포지엄 성료

  한국릴리(대표 크리스토퍼 제이 스톡스)가 최초의 성인 중증 원형 탈모증 치료제로 허가받은 올루미언트(성분명 바리시티닙)의 국내 출시 기념 ‘더 퍼스트 심포지엄(The First Symposium)’을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올루미언트는 2022년 6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

유전 위험...생존율 가장 낮은 여성암

어버이날인 5월 8일은 세계난소암연합(WOCD)가 제정한 ‘세계 난소암의 날’이기도 하다. 난소암은 여성 생식과 호르몬 분비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는 난소에 발생하는 악성 종양을 말한다. 성인 고형암 가운데 가장 유전이 잘 되며, 여성암 중 생존율이 가장 낮아 적극적인 예방과 관리가 필요하다.

"역대 최대규모"...J&J 소비자 사업부 '켄뷰' 법인 분리 본격화

다국적 헬스케어 기업 존슨앤드존슨(J&J)이 준비 중인 소비자·건강사업부(컨슈머헬스) 법인 분리 작업이 종착역을 향해 가고 있다. 회사는 작년에 해당 사업 부문을 '켄뷰(Kenvue)'로 명명하고 독립 법인으로 출범한다는 계획을 발표했으며, 이달 중 미국 뉴욕증권거래소 상장을 앞두고 있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