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대안암병원 최관우 교수, ‘GSK 젊은의학자상’ 수상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최관우 교수.[사진=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제공]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최관우 교수가 ‘2021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GSK 젊은 의학자상’을 수상했다. 이번 학술대회는 지난 8일 스위스 그랜드 호텔에서 개최됐다.

‘GSK 젊은 의학자상’은 신경정신의학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성과와 업적을 이룬 40세 이하 젊은 의학자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최관우 교수는 양극성장애와 관련된 뇌이랑 감소 연구, 우울증 및 자살위험군 환자에서의 신경염증 연구 등 다수의 논문을 국내, 국외 유수 학술지에 게재하며 괄목할 만한 학술 연구 성과를 발표한 공로를 인정받아 ‘GSK 젊은 의학자상’ 수상의 주인공이 됐다.

한편, 최관우 교수는 현재 불안장애 및 우울증의 신경생물학, 자살예방, 암환자의 정신건강 등을 연구하고 있으며, 한국연구재단 우수신진연구로 2020년에 선정된 ‘뇌영상 및 염증 생체지표를 이용한 우울증 환자의 뇌신경손상 진단시스템 개발’ 과제를 진행하는 등 왕성한 연구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지원 기자 ljw316@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