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치질, 치매 예방에 도움 (연구)

양치질을 꾸준히 잘 하는 것이 치매 예방에 도움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웨스트버지니아 대학교 연구팀은 입 속 건강과 기억력의 관계를 알아보기 위해 70세 이상 노인 270명을 대상으로 잇몸 상태와 기억력 감퇴 정도를 검사했다.

그 결과, 약간이나마 기억력 감퇴와 같은 치매 증상을 겪고 있는 사람은 23%를 차지했는데, 치매 증상은 치주 질환이 많이 진행될수록 더 심한 것으로 드러났다. 치주 질환 정도가 기억력 감퇴에 영향을 미치는 원인은 명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연구팀은 “아마도 치주 질환으로 인한 염증성 반응이나 입 속 미생물이 건강에 끼치는 문제와 치매가 관계가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양치질이 치아 건강은 물론 심장병 예방에도 좋다는 연구결과는 이미 발표된 바 있다. 입 속이 세균이나 바이러스에 감염됐을 때 세균에서 나온 단백질 등이 동맥경화증 및 심장병을 유발한다는 것이다.

이 연구 결과(School Of Dentistry Studies Link Between Oral Health And Memory)는 웨스트버지니아 대학교 건강 과학 센터(West Virginia University Health Sciences Center)에서 발표했다.

[사진=Ruslan Guzov/shutterstock]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