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광 조명, 근로자 수면-건강에 큰 도움


사무실 조명, 자연광으로 하면 근로자 건강 ↑

사무실 환경을 인공조명 대신 가능한 한 밝은 자연광으로 유지하면 근로자의 수면과 신체활동, 삶의 질을 높일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자연광은 자연 상태에서 존재하는 모든 광선을 뜻하는 용어로 형광등을 비롯해 인위적 조명 수단을 이용하지 않은 모든 광선을 포함한다. 대표적인 것이 햇빛이다.

미국 노스웨스턴대학과 일리노이대학의 공동 연구팀은 최근 ‘임상수면의학 저널'(Journal of Clinical Sleep Medicine)에 발표한 논문에서 근로자의 건강을 위해서는 자연광이 중요하며, 건축물을 지을 때 이 같은 점이 고려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번 연구의 공동 저자인 일리노이대학 건축학과의 모하메드 교수는 “건축가들은 에너지 절감뿐만 아니라 종사자들의 건강을 위해서도 자연광의 중요성을 인식해야 한다”고 말했다.

연구팀은 49명의 낮 근무자를 상대로 연구를 진행했다. 이들 중 27명은 창문이 없는 꽉 막힌 사무실에서, 22명은 창문이 있는 작업장에서 근무했다. 이어 연구팀은 실험 대상자로 하여금 스스로 리포트를 작성토록 한 뒤 그들의 삶의 질과 수면 만족도 등을 평가했다.

연구팀의 분석결과 창문이 있는 사무실에서 일하는 근로자들은 근무 중 흰색 불빛에 173% 더 많이 노출되었고, 1일 평균 수면시간도 창문이 없는 곳에서 근무하는 사람들보다 46분 많았다. 또 창문이 있는 사무실에서 근무하는 사람들이 육체적으로 활발했으며, 삶의 만족도 역시 높았다.

연구의 공동저자인 노스웨스턴대학 의과대학의 필리 지 박사는 “낮 동안 자연광 노출이 기분과 신진대사에 좋다는 증거가 많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김민국 기자 mkc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