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끝나고 한일 1위 “놀자” 하려던 일은?

계획 1순위는 외모 관리

수능을 끝낸 뒤 수험생들은 무엇을 했을까.

아르바이트 포털 ‘귀족알바’가 대학생 600여명을 대상으로 ‘수능 끝나고 한 일’에 대해 설문조사를 했다.

그 결과, 시험이 끝나고 가장 많이 한 일은 ‘친구들과 유흥 즐기기’(35.3%)였다. 이어 ‘집에 가서 답안 채점’(31.3%), ‘휴식 및 수면’(20%), ‘가족과의 외식’(12%) 순이었다.

수능이 끝난 뒤 계획했던 일로는 1위가 ‘성형·염색 등 외모 관리’(24%)였다. 이어 ‘친구들과 자유롭게 유흥 즐기기’(19.9%), ‘수험생 할인으로 쇼핑’(18.1%), ‘아르바이트로 용돈 모으기’(13.5%), ‘다이어트 시작’(8.4%), ‘연애하기’(5.8%) 순이었다.

이외에도 ‘운전면허 따기’(4.7%), ‘친구들과 여행 떠나기’(4%), ‘재수 및 편입 준비’(1.4%) 등이 있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