뇌졸중 위험 낮추는 음식 5

[사진=MahirAtes/gettyimagebank]
뇌혈관이 막히거나 터지면 관련 뇌 부위가 손상된다. 흔히 중풍이라 불리는 뇌졸중이다. 한국인 사망 원인 4위다. 신속하게 치료받지 못하면 반신이 마비되거나, 실어증 등의 후유증이 남고, 완전 사지 마비로 식물인간 상태가 되기도 한다.

미국 건강 매체 ‘베리웰헬스’가 뇌졸중 예방에 도움이 되는 음식을 소개했다.

◆오렌지 주스 = 100% 오렌지 무가당 주스는 칼륨이 풍부하다. 특히 고령 여성의 뇌졸중 위험을 낮춘다. 천연 식물성 화합물인 플라보노이드도 풍부하다. 고용량 플라보노이드를 섭취하면 허혈성 뇌졸중 위험을 20% 정도 낮춘다는 연구도 있다.

◆호두 = 불포화지방산이 풍부하다. 다른 견과류도 좋다. 미국심장협회 저널에 지난해 실린 연구에 따르면 견과류 섭취가 많은 이들은 뇌졸중 위험이 낮았다.

◆딸기 = 항산화 물질인 피세틴이 풍부하다. 허혈성 뇌졸중 예방에 도움을 주는 물질로 최근 주목받고 있다. 딸기는 당 함량이 적어 당뇨 환자들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과일이다.

◆차 = 녹차, 흑차, 우롱차 모두 좋다. 중국 연구에 따르면 차를 많이 마실수록 뇌졸중 위험은 낮았다. 청량음료를 즐긴다면 차로 바꾸는 게 좋다. 당 섭취도 줄고 심혈관 건강을 지킬 수 있다.

◆다크 초콜릿 = 적절히 즐기면 뇌졸중 위험을 낮춘다. 학술지 ‘뉴트리언츠(Nutrients)’에 실린 연구에 따르면 한 번에 30g씩 일주일에 세 번 정도 먹는 게 적당하다. 주의할 점은 다크 초콜릿이어야 한다는 점. 일반적인 밀크 초콜릿은 코코아는 적고, 설탕은 너무 많다.

이용재 기자 youngchaey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조기연

    저에게 꼭 필요한 정보입니다.
    감사합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