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장병에 나쁜 음식 vs. 좋은 음식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콩팥이 고장 나면 무기질을 제대로 걸러내지 못한다. 나트륨, 칼륨 등이 제때 소변으로 배출되지 못해 혈중 농도가 높아지면 건강에 해롭다.

신장 질환자는 조심해야 할 음식이 많다. 건강식품으로 알려진 과일과 채소도 가려먹어야 한다. 미국 ‘메디컬 뉴스 투데이’가 신장병 환자가 조심해야 할 음식을 정리했다.

◆ 햄 = 신장이 약한 사람이 나트륨을 과하게 섭취하면 혈압이 오르고 숨이 가빠지며 발목이 붓기도 한다. 하루 2000mg 이내로 제한하는 게 좋은데, 통조림 햄 100g에 절반이 넘는 1,200mg이 들어있다. 짭짤한 스낵이나 냉동식품 등 가공식품의 나트륨 함량이 높다.

◆ 아보카도 = 칼륨이 많다. 과도하게 쌓이면 근육이 약해지고 심장마비까지 일으킨다. 아보카도 한 알(200g)에 975mg이 들었다. 하루 권장 섭취량(2,000mg)의 절반에 육박한다. 쑥(1,100mg), 건포도(671mg), 삶은 고구마(548mg) 등도 칼륨이 많은 식품이다.

◆ 치즈 = 인이 많다. 과하게 축적되면 혈관에 석회질을 만들 수 있다. 가공치즈 100g에는 인이 800mg이 넘게 들었다. 하루 권장량(700mg)을 넘어선다. 해바라기 씨(660mg), 아몬드(500mg) 등 견과류와 베이컨(194mg), 쇠고기 등심(130mg) 등에도 인이 많다.

◆ 좋은 음식 = 나트륨, 칼륨, 인 함량이 낮은 과일로는 사과, 크랜베리, 포도, 파인애플, 딸기 등이 있다. 채소는 콜리플라워, 양상추, 양파 등이 좋다. 밥은 백미가 좋다. 잡곡이나 현미에는 무기질이 많기 때문이다.

이용재 기자 youngchaeyi@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1 개의 댓글
  1. 익명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