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산업진흥원, 고령 친화 아이템 사업화 돕는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고령친화산업 육성을 위한 ‘유망 고령친화 아이템’ 9개를 선정했다.

사업화 및 시장진출 컨설팅을 수행할 전문기관 3곳과 매칭해 ‘고령친화아이템 사업화 및 시장진출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유망 아이템을 보유한 고령친화산업체가 시제품 제작 이후 시장에 진출하지 못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기획된 것으로, 상용화가 가능한 유망 아이템에 대해 국내외 신규 수요처 발굴, 해외 인증 컨설팅 지원, 바이어 발굴 등을 지원한다.

금번 사업에 선정된 아이템은 △국내 판로 개척 △초기 해외시장 진출 △해외시장 판로 확대 분야로 나뉘어 각 지원분야를 담당할 전문기관을 통해 지원받는다.

진흥원은 오늘(24일) 아이템을 지원할 3개 수행기관과 청렴이행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11월 30일까지 성과 창출을 위한 사업착수에 들어간다.

지난해 동 사업에 선정되어 해외 판로개척 지원을 받은 바 있는 와이비소프트 주식회사는 진흥원의 후속 지원을 통해 올해 국내 휠체어 최초로 미국 FDA 승인을 받아 15억 달러 규모의 시장 진출길이 열리기도 했다.

진흥원 고령친화산업지원센터는 진흥원의 의료기기종합지원센터, 보건산업혁신창업센터 등과의 협업을 통해 고령친화산업체 애로사항 해결을 위한 ‘고령친화산업 분야 핵심전문가’의 심층상담 프로그램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상담을 원하는 기업은 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상시 상담 신청할 수 있고, 심층상담 후 추가 컨설팅을 통해 성과창출이 가능하다고 판단되는 기업은 다양한 지원이 제공될 예정이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