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비엘바이오, 中과 이중 항체 공동 개발

바이오 벤처 기업 에이비엘바이오가 중국 바이오 기업 아이맵 바이오파마(I-Mab Biopharma)와 전략적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했다.

에이비엘바이오는 아이맵 바이오파마와 공동으로 PD-L1과 비공개 물질을 조합하는 3개의 이중 항체에 대한 연구를 진행한다. 두 기업은 개발 비용뿐 아니라 중국, 한국 및 나머지 국가들의 라이선스 권리를 서로 다른 방식으로 나눌 예정이다.

에이비엘바이오는 이와 별도로 또 다른 이중 항체에 대해 중화권을 제외한 글로벌 라이선스도 획득했다.

이중 항체는 단독 항체 두 개를 조합했을 때보다 효과가 훨씬 우월하고, 부작용이 적어 환자 고통과 부담을 낮춰 줄 수 있기 때문에 새로운 면역 항암제 선두 주자가 될 것으로 기대받고 있는 신약 후보다.

이상훈 에이비엘바이오 대표는 “아이맵 바이오파마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업계 최초이자, 최고의 이중 항체를 개발할 수 있게 됐다”며 “이번 협력은 향후 강력한 시너지 효과를 발생시켜 글로벌 바이오 업계에서 가장 모범적인 선례로 남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이맵 바이오파마 징우 장 대표는 “세계 최고 이중 항체 개발 기술을 가진 에이비엘바이오와 협업을 진행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차세대 면역 항암 치료제 시장을 이끌어 나갈 이중 항체를 성공적으로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비엘바이오는 표적 항암제와 면역 항암제, 파킨슨병 치료제 등의 분야에서 차세대 항체 신약 플랫폼으로 주목받고 있는 이중 항체(Bispecific Antibody)와 약물 접합체(ADC: Antibody Drug Conjugate) 개발에 관한 세계 최고 수준의 핵심 기술을 보유한 바이오 신약 개발 기업이다. 현재 국내 최초로 이중 항체 신약 후보 물질 ABL-001에 대한 임상 1상을 진행하고 있다.

아이맵 바이오파마는 중국의 바이오 신약 개발 전문 기업으로, 세계적 수준의 연구 개발 역량을 갖춘 고도로 숙련된 팀을 보유했다. 면역 ​​종양학과 면역 염증 분야에서 업계 최고 수준의 생물학적 제제를 개발하고 있으며, 연구를 포함해 중국과 미국에서 임상 시험을 위한 여러 신약 승인 신청서(IND) 제출을 준비하고 있다.

[사진=Tashatuvango/gettyimagesbank]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