툴젠, 중국 유전자 교정 기업과 합자 회사 설립

툴젠이 중국 작물 유전자 교정 기업 제노보바이오와 합자 법인 젠스톰을 설립하는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툴젠은 제3세대 크리스퍼 유전자 가위 원천 기술을 보유한 유전자 교정 전문 기업이며, 제노보바이오는 중국과학원 소속 카시아 가오 박사가 창업한 작물 유전자 교정 전문 기업이다. 카시아 가오 박사는 작물 유전자 교정 분야의 권위자로 현재 옥수수와 밀, 쌀 등 주요 작물을 연구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툴젠은 크리스퍼(CRISPR/Cas9) 유전자 가위 기술을, 제노보바이오는 식물체 유전자 교정·배양 기술을 젠스톰에 이전하기로 했다. 두 회사는 각각 50%의 젠스톰 지분을 보유하고, 공동 경영에 나설 예정이다.

이를 통해 젠스톰은 중국 내 유전자 교정 작물을 비롯한 다양한 유전자 교정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종문 툴젠 대표는 “젠스톰 출범으로 중국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vchal/shutterstock]

정새임 기자 j.saeim09@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