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젠, 미국서 바이오 파트너 찾는다!

신라젠(대표 문은상)은 세계 최대 바이오 행사인 ‘바이오 인터내셔널 컨벤션(바이오 USA)’에 참가한다고 13일 밝혔다.

바이오 USA는 미국바이오협회(Biotechnology Industry Organization) 주최로 오는 6월 19일부터 22일(현지 시간)까지 나흘간 미국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컨벤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다. 바이오 USA는 1993년부터 매년 미국에서 열리는 제약, 바이오 산업 분야의 세계 최대 콘퍼런스다.

신라젠은 이번 행사 기간 가운데 면역 관문 억제제를 보유하고 개발 중인 글로벌 빅팜과 1대1 파트너링 미팅을 통해 공동 연구 및 상업화 파트너를 찾을 예정이다. 또 첨단 바이오 의약품 연구 개발 성과 홍보관에서 ‘Clinical Research Collaboration and partnership’라는 주제로 발표의 시간도 갖는다.

특히 신라젠 문은상 대표가 직접 바이오 USA에 참가하여 행사 기간 동안 20여 개의 글로벌 제약사 임원과 직접 만나 파트너십 구축 및 공동 연구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신라젠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6월초 개최된 미국임상종양학회(ASCO)를 기점으로 항암 바이러스와 면역 관문 억제제 기반의 다양한 병용 요법이 항암제 개발의 메가트렌드로 확인 됐다”면서 “이번 바이오 USA에서는 면역 항암제를 대표하는 여러 글로벌 제약사와 병용 요법에 대해 보다 심도 깊게 논의할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고 말했다.

한편, 신라젠이 개발하는 펙사벡은 우두 바이러스(vaccinia virus) 기반으로 한 항암 바이러스 계열의 면역 항암제이다. 현재 전 세계 20여 개국 140여 개 병원에서 간암 환자 600명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임상 3상을 진행 중이다.

송영두 기자 songzio@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