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름, 사계절 꾸준한 피부관리가 최선

최근 초음파레이저 치료(울쎄라)에도 관심

20대에서 30대로 넘어가는 여성들의 대다수는 피부 나이에 꽤 민감하다. 이 연령대의

여성이라면 한번쯤 거울 속 자신의 모습을 보면서 세월의 흐름을 확인하고 잠시 우울감에

빠져본 경험이 있을 터다. 특히 ‘동안 미인’이 인터넷 등에서 화제를 모으고 대접받는

경우가 많아 남모를 스트레스를 겪기도 한다.

피부과 전문의인 장훈영 매직피부과 원장은 “ 동안미인 바람 때문인지 미간·눈가·이마·눈밑·팔자주름,

입가 심술보 등 여러 부위의 주름 탓에 스트레스를 받아 병의원을 찾는 이들이 최근

부쩍 늘고 있다”고 말했다. 연예인뿐만 아니라 중년 여성들과 30대 이후의 바쁜

직장인, 꽃중년을 꿈꾸는 남성들이 피부과나 성형외과를 찾는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는

것이다.

주름 없는 동안 얼굴을 만드는 각종 시술이 주목받고 있다. 실제 나이에 비해

피부 노화가 빨라 주름이 생기고 피부가 축 처지는 현상이 나타나는 여성들이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피부과, 성형외과에서 쁘띠 성형, 안면거상술, 레이저주름치료 등을

받고 있는 것.

그 가운데 초음파레이저 치료(울쎄라)에도 최근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장훈영

원장은 “울쎄라란 수술 없이 고강도의 직접 초음파(hifu)를 이용하는 치료법”이라고

밝혔다. 그는 “피부 근막(SMAS)층에 열을 전달해 이 에너지로 상처치유 반응을 유도함으로써

절개하지 않고도 콜라겐을 재생하고 수개월에 걸쳐 점진적으로 꾸준히 주름 개선,

리프팅의 효과를 얻을 수 있는 방법”이라고 설명했다. 시술에 20~30분 정도가 걸리고,

해당 부위에 자극이 적어 시술 후 세안이나 화장 등의 일상생활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장훈영 원장은 “봄철에는 자칫 주름 관리에 소홀해져 피부 문제를 일으키기 쉽다”며

“사계절에 걸쳐 피부를 꾸준히 관리해 주름을 예방하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다“고

강조했다.

건강생활정보팀 (lifeinfo@kormedi.com)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