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요산

‘통풍’ 걱정되면 피해야 할 음식들

통풍은 우리 몸속의 요산이 소변으로 배출되지 않고 몸에 남아서 생기는 질병이다. 요산은 우리가 먹는 여러 음식이 소화되어 최종적으로 대사된 후 나오는 물질로서 직립보행에 필요한 혈압을 유지하고 지능발달에 필요한 성분으로 과다할 경우 몸속에서 요산결정으로 뭉쳐지게 된다. 몸속의 요산결정체가 관절과 장기 등에 침착하여 염증을 유발하고 극심한 통증을…

통풍도 예방이 되나요? (연구)

통풍은 요산이라는 물질이 과다하게 쌓여 생기는 병이다. 몸 밖으로 나가는 대신 관절에 침착한 요산은 결정으로 화해 염증을 유발하는데, 그로 인한 통증이 무지막지하다. 오죽하면 지나가는 사람이 일으킨 바람만 맞아도 아프다고 하여 통풍이라는 이름이 붙었을까. 통풍 환자는 대개 40대 이후 남성이다. 포식하고 과음하다 걸리는 병이라는 인식 때문에 옛날에는…

통풍 환자의 90%는 남성…음주·호르몬과 연관

최근 5년간 통풍 환자가 꾸준히 늘고 있다. 통풍 환자의 90% 이상은 남성으로, 식습관 및 음주, 호르몬 수치와 연관이 있을 것으로 분석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2015~2019년 건강보험 진료데이터를 활용해 통풍(M10) 진료현황을 살폈다. 그 결과, 2015년 33만 8302명이었던 통풍 환자 수가 2019년 45만 9429명으로 35.8%…

재발 잦은 콩팥 결석, 다시 안 생기게 하려면?

결석은 결석의 생성 호발조건을 교정해 주지 않으면 잘 재발하는 질환이다. 한 번 결석이 생긴 환자는 반 수 이상에서 5년 이내에 재발한다고 한다. 결국 결석이 처음 생겼을 때 이 결석을 잘 처리하였다 하더라도 문제는 재발인 것이다. 즉 다시 재발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콩팥 결석 발생을 예방하려면 결석 생성 조건에 대한 이해가 필요하다.…

탁하고 뿌연 소변…내 몸엔 어떤 이상이?

건강한 정상 소변은 연노랑색을 띄고 있으며 맑고 투명하다. 그렇지만 소변이 종종 뿌옇게 나오는 경우가 있다 소위 ‘혼탁뇨’이다. 소변이 탁하면 그때마다 내가 무슨 큰 병에 걸린 것은 아닌가 걱정을 하게 하기도 한다. 소변이 뿌옇게 보이는 혼탁뇨는 적색뇨, 거품뇨와 함께 우리가 육안으로 쉽게 확인할 수 있는 3대 요 이상 중 하나이다. 정상적인 혼탁뇨도…

맥주가 통풍 부른다? 모든 술이 통풍의 원인

통풍은 "바람만 스쳐도 아프다"고 표현될 만큼 극심한 통증이 수반된다. 여성 출산의 고통과 비교되는 대표 질환이기도 하다. 통증의 정도를 0~10으로 평가할 때 시각통증척도는 출산이 '8', 통풍이 '9'다. 통풍은 '황제병'이라고도 불린다. 왕이나 귀족처럼 고기와 술을 즐기는 뚱뚱한 사람에게 잘 생기기 때문이다. 식습관과 운동부족 등이 일으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