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셀룰라이트

피트니트 여성, 몸매 집착으로 '몸과 운동과의 관계 건강하지 않았다' 고백...몸의 자연스러운 모양 그대로 두기로 하고 육체적 정신적으로 건강하게 지내

“뱃살 몇 겹 접혀도 괜찮아”…식스팩 집착했던 女, 변한 사연은?

잘록한 허리, 매끈하고 잘 다져진 복근을 자랑하기에 급급한 소셜미디어 세상에서 자신의 뱃살 접힘을 그대로 드러내는 여성이 화제가 되고 있다. 올록볼록 몇겹의 뱃살을 보여주는 그의 용기가 박수를 받고 있는 이유는 다름아닌 그 마저도 한때 몸매관리에 혈안이었던 피트니스트 트레이너기 때문이다. 미국 일간 뉴욕포스트는 여름을 앞둔 이 시기에 그 여느때보다…

[오늘의 건강]

반바지 망설이게 하는 셀룰라이트, 살 빼도 왜 그대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다 서쪽 지역은 오후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수도권과 강원 내륙, 충북 북부는 이른 새벽부터 비가 내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2∼18도, 낮 최고기온은 19∼28도로 예보됐다. 오늘의 건강= 오르는 기온에 옷차림이 짧아지는 계절이 왔다. 하지만 허벅지 뒤에 자리 잡은 울퉁불퉁한 셀룰라이트로 인해 반바지나 짧은 치마를 입기…

[셀럽헬스] 모델 한혜진 셀룰라이트

한혜진도 못 피한 ‘셀룰라이트’, 나이 들수록 도드라지는 이유

모델 한혜진이 나이 들수록 늘어나는 셀룰라이트 고충을 토로했다. 5일 유튜브 채널 '한혜진'에 게재된 영상에서 한혜진은 "나이를 먹으니까 셀룰라이트도 늘어나더라"라며 “원래 스무살 때는 아예 없었는데 스물여덟 되니까 셀룰라이트가 내려오더라. 내 치마 길이도 같이 내려오면서 여름에 스타킹을 신게 됐다"고 털어놨다. 24차 모델 한혜진은 평소 몸매…

[셀럽헬스] 가수 백지영, 셀룰라이트 걱정한 사연

백지영 걱정한 엉덩이쪽 ‘이것’…왜 자꾸 쌓이는 걸까?

최근 가수 백지영이 아이브 스타일링에 도전했다. 흰 치마에 부츠를 신은 백지영은 한 바퀴 돌아보라는 말에 뒤돌며 “셀룰라이트는 없냐”며 “걱정된다”고 말했다. 허벅지 뒷부분에 생기는 셀룰라이트는 백지영뿐만 아니라 많은 여성들의 고민거리다. 울퉁불퉁한 셀룰라이트, 도대체 왜 생기는 걸까? 셀룰라이트는 지방 세포에 노폐물과 콜라겐 섬유, 체액 등이 뭉쳐…

점프, 셀프 마사지 등

살 잘 안빠지더니… 오히려 몸이 붓는 이유는?

발목이 붓거나 손가락이 부어오르고, 허벅지가 셀룰라이트로 울퉁불퉁하고,  배가 부풀어 오르는것 같다면? 림프계가 잘 작동하지 않는다는 신호이다. 림프계가 느려지면 체중 감량을 훨씬 더 어렵게 만든다. 림프 속도가 느려지면 지방 저장이 두 배로 증가하기 때문이다.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속도 둔화는 더 심해진다. 미국 여성 잡지 ≪퍼스프 포 우먼…

울퉁불퉁 셀룰라이트 없애려면? ‘이런’ 식품 도움

더운 날씨에 옷도 짧아지면서 신경 쓰이는 게 하나 늘었다. 바로 허벅지와 엉덩이, 복부에 생기는 울퉁불퉁한 셀룰라이트다. 셀룰라이트는 미세혈액순환이나 림프순환 장애로 인해 과도한 체액과 지방이 피하 부위에 침투해 지방과 결합조직이 치밀하게 변한 것을 말한다. 셀룰라이트를 줄이려면 먼저 악화 요인을 제거하는 게 중요하다. 꽉 끼는 옷이나 너무 높은 굽의…

울퉁불퉁한 살덩이… 셀룰라이트 줄여주는 식품 6

셀룰라이트는 주름살처럼 자연스럽게 생기는 현상이어서 병은 아니지만 여성들이 골칫거리로 여긴다. 셀룰라이트가 생기기 쉬운 신체 부위는 팔의 상부, 넓적다리, 엉덩이 등이다. 피부 표면이 귤껍질처럼 울퉁불퉁하기에 노출하기 꺼려한다. 남성들에겐 셀룰라이트가 잘 생기지 않는다. 셀룰라이트는 피부 아래 쌓인 지방이다. 남성들은 이 지방이 규칙적인 패턴을 갖고…

동물성 콜라겐은 흡수율 낮고 고열량에 높은 지방 함유. 과도한 섭취는 비만 유발

콜라겐 좋다고 닭발·족발 찾는 당신…3개월후 모습은?

피부 미용, 혈관 및 관절 등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알려진 콜라겐이 풍부한 식품과 건강기능식품을 찾는 사람들이 많다. 또 야식으로 닭발과 돼지 족발 등을 배달해 먹으면서 콜라겐은 피부 미용에 좋고, 관절 및 혈관에 좋다며 자기 위안을 하는 사람도 있다. 동물성 콜라겐은 입자가 큰 고분자여서 흡수율이 낮다. 또 고열량에 높은 지방을 함유하고…

여자의 고민… 셀룰라이트 줄이는 식품 6

셀룰라이트는 여성의 허벅지, 엉덩이, 복부에 주로 발생하는 오렌지 껍질 모양의 피부 변화를 말한다. 눈으로 보거나 만져보았을 때 피부 표면이 울퉁불퉁하며, 피부 깊숙이 결절이 만져지거나 피부가 탄력이 없고 다른 부위의 피부보다 차갑게 느껴지기도 한다. 이런 셀룰라이트는 여성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신체 변화 중 하나다.…

지긋지긋한 셀룰라이트, 완전히 없애는 법

몸에 생기는 셀룰라이트는 지방 덩어리가 아니라 신체에 쌓인 독성 물질과 수분이 정상적으로 배출되지 못하고 지방과 엉겨 붙은 일종의 피부 변성이다. 즉, 피하 지방층에 있는 미세 혈관과 림프관의 순환 장애 때문에 발생한다. 피부 바로 밑에 있는 지방 덩어리가 합쳐지면서 혈액 순환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아 피부가…

여성 근심 셀룰라이트 줄이는 먹을거리 6

셀룰라이트는 여성의 허벅지, 엉덩이, 복부에 주로 발생하는 오렌지 껍질 모양의 피부 변화를 말합니다. 눈으로 보거나 만져보았을 때 피부 표면이 울퉁불퉁하며, 피부 깊숙이 결절이 만져지거나 피부가 탄력이 없고 다른 부위의 피부보다 차갑게 느껴지기도 하죠. 이런 셀룰라이트는 여성들이 가장 두려워하는 신체 변화 중 하나입니다. 주름살처럼…

[날씨와 건강] 여성에게 많은 셀룰라이트, 신진대사 촉진이 해답

반바지 입고 싶은데…‘울퉁불퉁’ 셀룰라이트 없애려면

전국에 구름이 끼겠고 오후부터 밤사이 내륙 곳곳에 소나기 가능성이 있다. 아침 기온은 서울이 18도 안팎으로 어제와 비슷하겠다. 한낮 기온은 서울이 27도, 광주는 29도 안팎까지 오르겠다. 당분간 내륙에 소나기가 잦을 것으로 전망된다. ☞오늘의 건강= 제법 무더워진 날씨에 반바지를 찾게 된다. 그러나 허벅지 뒤쪽의 셀룰라이트가 영 거슬린다. 마치…

발라봐야 소용없는 기능성 화장품 5

기능성 화장품이 늘고 있다. 주름살 제거, 세포 재생, 탄력 회복. 정말 화장품을 바르는 것으로 이런 기적을 얻을 수 있을까? 슬프지만 대개는 광고 문구에 그칠 뿐이다. 특별한 기능을 내세우지만 별다른 효과를 얻기 어려운 제품들, 미국 건강 정보 사이트 ‘웹엠디’가 정리했다. ◆ 셀룰라이트 크림 = 카페인 성분이 허벅지나 배에 울퉁불퉁하게 나온…

[날씨와 건강] 창상피복재-셀룰라이트 크림 거짓광고 주의

흉터나 셀룰라이트 없애준다는 광고 속지마세요

오전 기온은 13~18도, 오후는 21~31도. 오늘도 서울을 포함한 일부 지역은 낮 기온이 30도를 웃돌겠다. 대기의 질은 대체로 양호해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유지하겠다. ☞ 오늘의 건강= 집에서 손쉽게 홈케어가 가능한 뷰티상품들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 그런데 수요가 늘어난 만큼, 소비자를 기만하는 허위·과대광고들도…

‘울퉁불퉁’ 셀룰라이트, 어떻게 없앨까?

한파는 이번 주말까지 기세가 계속된다. 서울 아침 기온이 영하 15도, 휴일에는 영하 12도까지 떨어지겠다. 체감 온도는 이보다 낮은 영하 20도 가까이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번 한파는 다음 주 초반부터 차츰 누그러지겠다. ☞오늘의 건강= 허벅지와 엉덩이 등에 흔히 보이는 셀룰라이트는 여성들의 오랜 고민거리다. 마치 오렌지 껍질과 같이 피부가…

지긋지긋한 셀룰라이트, 완전히 없애는 법

몸에 생기는 셀룰라이트는 지방 덩어리가 아니라 신체에 쌓인 독성 물질과 수분이 정상적으로 배출되지 못하고 지방과 엉겨 붙은 일종의 피부 변성이다. 즉, 피하 지방층에 있는 미세 혈관과 림프관의 순환 장애 때문에 발생한다. 피부 바로 밑에 있는 지방 덩어리가 합쳐지면서 혈액 순환이 원활하게 이뤄지지 않아 피부가 단단하게 뭉치며 울퉁불퉁해지는 것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