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렘수면

[최한경의 뉴로트렌드] 특징적 수면 뇌파와 장기 기억

신경과학은 왜 잘 자야 성적이 오른다고 말할까?

사람은 인생의 1/3 정도를 자면서 보낸다. 더 많은 일을 하기 위해, 더 많은 재미를 위해 잠을 줄이기도 하지만, 신경과학은 푹 자는 것이 신체와 두뇌의 여러 기능이 정상적으로 발휘되는 데 열쇠와도 같다는 점을 밝히고 있다. 자는 동안엔 여러 가지 일들이 두뇌 속에서 일어난다. 이 가운데 기억해야 할 중요한 한 가지는 바로 기억의 형성이다. 기억은…

“깊은 수면, 뇌에서 독소 씻어내”

잠을 푹 자고 일어나면 머리가 씻은 듯이 개운해지곤 하죠? 그런데 실제로 깊은 잠을 잘 때 뇌에서 유독성 물질을 씻어낼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깊은 수면 시 신경 세포의 느린 뇌파 즉, 서파 활동이 나타나는데 이때 뇌척수액이 뇌 안과 바깥쪽을 리드미컬하게 움직이면서 대사…

문제해결을 위해서는 ‘잠’이 필요하다

“하룻밤 푹 자고 나면 해결방법이 생각날 거야.” 뭔가 고민하고 있을 때 주변에서 들려주는 말이다. 이는 경험에서 우러나온 지혜로 보이지만 뜻밖에 과학적 근거가 있다. 미국 ‘하버드헬스퍼블리싱’에 의하면 어떤 사안을 결정하거나 선택을 해야할 때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잠을 자는 것이 현명한 방법이다. 하버드 의대 정신의학과 로버트 스틱골드 교수는…

문어도 잘 때 꿈꾼다…인간과 수면 사이클 비슷

문어는 독특한 동물이다. 빨판이 달린 다리에 흐늘거리는 몸 때문에 서구권에서는 식재료로 잘 쓰지 않고 영화에선 종종 괴물로 묘사되기도 한다. 심장은 3개가 있고, 피의 색은 푸른색이며, 먹물을 내뿜고, 피부 색깔과 질감을 바꾸는 위장술 능력이 있다. 하지만 이러한 특징들은 인간 기준에서 독특할 뿐, 문어 세계에서는 자연스러운 일일 것이다. 심지어…

수면 공격하는 ‘악몽’ …밤 늦은 식사가 원인되기도

무섭고 기분이 안 좋은 꿈인 악몽은 수면의 질을 낮추는 요소 중 하나다. 악몽은 이른바 렘(REM) 수면 단계에서 발생하는데, 수면 중에도 뇌는 깨어있을 때와 마찬가지로 활발하게 움직인다. 악몽(nightmare)은 일반적으로 나쁜 꿈(bad dreams)과는 구별이 된다. 악몽을 꾸게 될 경우 잠에서 깰 수도 있으며, 다시 잠들기 어려운 경우가…

렘(REM)수면 줄면, 수명 짧아진다 (연구)

충분한 수면은 건강의 필수 요건이지만, 무턱대고 오래 자는 것이 건강에 좋은 것은 아니다. 실제로 너무 적게 자는 것만큼이나 너무 오래 자는 것이 건강에 해롭다는 연구가 여럿이다. 성인 기준 7~8시간이 적절하다. 최신 연구에 따르면 전체 수면 시간만큼 중요한 것이 있다. 바로 잠의 균형이다. 하룻밤 수면은 렘수면과 비(非)렘수면을 번갈아 자는…

잠결에 주먹 휘두르는 이유 (연구)

자면서 소리를 지르거나 주먹질을 한 적이 있는지? 렘수면 행동 장애(REM sleep behavior disorder)라고 불리는 이런 잠버릇의 원인을 밝힌 연구가 나왔다. 캐나다 맥길 대학교 연구진에 따르면, 우울증 약을 먹거나 외상 후 스트레스 장애가 있는 사람들이 렘수면 행동 장애에 걸릴 위험이 높다는 것. 잠에는 여러 단계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