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비 있을 때 마시면 뚫린다?... '이 커피' 女에 더 이롭다, 뭐길래?

커피 애호가들에게 커피는 단순히 원두의 향을 즐기고 풍부한 맛을 느끼는 것 이상으로 다가온다. 특히 매사가 피곤한 직장인들에게 김이 모락모락 나는 에스프레소나, 시원한 라떼를 마시며 시작하는 하루는 차가운 없어서는 안될 아침 일과다. 그러나 커피와 관련해서는 건강상 이점과 단점에 대해 이야기가 많다. 그

비오는 어린이 날...연휴에 주의해야 할 안전 사고 1위는?

어린이날인 5일이 전국에서 흐리고 비가 내리는 가운데, 강풍과 함께 강한 비를 내리는 곳이 있어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한다. 질병관리청이 지난 4월에 발표한 ‘2018~2022년 응급실 손상 환자 심층조사’를 살펴보면, 어린이(4~13세) 손상 환자는 5월(10.6%)과 6월에(10.7%) 가장 높은

고기 싸먹을 때 '이 채소'...알고보니 혈관 덜 늙게 한다?

쑥과 닮은 채소인 쑥갓이 혈관 노화 예방에 도움을 줄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비타민C 등 항산화 성분이 풍부한 쑥갓이 혈관 내피세포를 보호해 혈관 노화를 억제하는 것이다. 최근 한국식품연구원은 이애신 노화대사연구단 선임연구원 연구팀이 혈관 내피세포를 이용한 시험관 내 연구를 통해 쑥갓이 내

"그곳 냄새나고 가려워" …질염 아닌 암일 수도?

유방암 등 여성암들은 조기 발견할 경우 생존율이 매우 높다. 그러나 경과가 진행되면 생존율이 급격히 떨어지기 때문에 정기 검사가 필수다. 생활 속에서도 신체 변화를 잘 관찰해 보는 것이 좋다. 이에 영국 일간 더선이 5개 여성암을 의심해 볼 수 있는 증상들을 소개했다. 지속적인 팽만감 일으키는 난소

"다이어트의 적"...살 뺄 때 정크푸드 끊는 5가지 방법

정크푸드는 열량은 높고 영양가는 떨어지는 패스트 푸드나 인스턴트 음식을 총칭하는 단어다. 바쁜 현대인의 식단에는 큰 부분을 차지한다. 미국의 한 통계에 따르면, 정크푸드가 미국인의 일일 평균 칼로리 섭취량 중 거의 50%를 차지한다는 집계까지 있다. 그러나 자주 먹으면 지방간, 고혈당, 우울증, 심

"운동할 땐 필수?"...바나나 먹어야 하는 이유 6

스포츠 경기를 보면 쉬는시간에 바나나를 챙겨먹는 선수들의 모습을 자주 볼 수 있다. 어떤 효능이 있길래 운동선수들이 열심히 챙겨 먹는 것일까? 미국 건강매체 헬스(Health)의 자료를 바탕으로 지금 당장 먹어야 하는 바나나의 효능에 대해 소개한다. 섬유질 섭취 증가= 바나나를 먹으면 하루 권장 섬

시금치 많이 먹으면 '이것' 생긴다고?...제대로 먹으려면

우리 몸을 튼튼하게 해주는 채소를 떠올리면 가장 먼저 생각나는 시금치. 뽀빠이가 좋아하는 채소로 유명해져 건강 식재료로 우리에게 인식되고 있다. 그러나 시금치를 잘못 먹으면 몸에 돌이 생긴다는 이야기도 들어온다. 과연 장점만 있을 것 같았던 시금치도 위험한 음식일까? 농림축산식품부 자료를 바탕으로 시금치

고춧가루 뿌린 듯한 통증 '이것'...男발생률 높고 女치명률 높아

지난 10년 사이 심근경색증은 54.5% 급증한 가운데 심근경색에 위험한 생활 습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29일 질병관리청은 국내 심뇌혈관질환 발생 규모를 확인할 수 있는 ‘심뇌혈관질환 발생통계’ 결과를 처음 발표했다. 심뇌혈관질환 발생통계는 2023년 12월 통계청으로부터 국가통계로 승인받은

"40대부터 뇌 확 늙는다"...뇌 나이 젊게 하려면?

맑은 정신으로 늙는 것은 현대인들의 소망이다. 그러기 위해선 건강한 뇌를 유지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우리 인간의 뇌는 20대까지 성장하고 40대가 되면 서서히 노화한다. 노화를 가장 잘 보여주는 것이 바로 ‘뇌의 부피’다. 성인 뇌의 부피는 최대 1,350cc 정도다. 세월이 흐르면 부피가 점점

"왜 거기 있지? 남자도 잘 몰라"...男고환에 숨겨진 사실 6가지

남성 건강을 이야기 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고환은 정자를 생산하며 남성호르몬 테스토스테론을 관장한다. 특히 번식과 직결된 기관인 만큼 통증에도 민감해 음경 뒤에 숨겨져 발달한다. 남성 성 건강 전문가 마이클 레이타노(Michael Reitano) 박사가 미국 건강매체 헬스(Health)에 소개한 고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