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 막을 수 있는 건강한 생활방식 5

[사진=Daisy-Daisy/gettyimagebank]

연구에 따르면 좋은 식습관과 정기적인 운동 등 건강한 생활방식을 지키면 알츠하이머병 위험을 최대 60%까지 낮출 수 있다고 합니다. 알츠하이머병은 치매를 일으키는 가장 흔한 퇴행성 뇌질환이죠.

다음은 미국국립노화연구소 연구팀이 소개한 뇌 건강에 도움이 되고 치매를 막을 수 있는 5가지 생활방식입니다.

1. 운동

[사진=KatarzynaBialasiewicz/gettyimagebank]

일주일에 적어도 150 이상 적당하거나 격렬한 정도의 신체활동 즉, 운동을 하는 것입니다. 국립노화연구소는 신체활동을 유지할 수 있는 최선의 방법에 대해 의사에게 물어볼 것을 제시했습니다.

2. 금연

[사진=9nong/gettyimagebank]

연구에 따르면, 수십 년간 담배를 피워 온 60세 이상의 사람들이라도 금연을 하면 건강을 향상시킬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3. 절주

[사진=AndreyCherkasov/gettyimagebank]

미국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적당한 음주의 기준은 여성의 경우 하루에 한잔, 남성의 경우 하루 1~2입니다.

4. 건강한 음식 먹기

[사진=tbralnina/gettyimagebank]

국립노화연구소에 따르면, 지중해식 식단 고혈압을 막기 위한 식이요법 적 접근(DASH) 식사법을 혼합한 식사법을 고수하면 건강상 이득이 있습니다. 이런 식사법은 치매 예방과 관련된 식물성 음식에 초점을 맞춥니다.

5. 뇌 운동

[사진=SeventyFour/gettyimagebank]

뇌도 운동을 시켜야 합니다. 정신을 활동적으로 유지함으로써 지력을 지켜야 합니다. 책을 읽고, 게임을 하고, 수업을 듣고, 새로운 기술이나 취미를 배우면 좋습니다.

코메디닷컴 kormedinews@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