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개발도상국, 아스트라제네카 등 3개 백신 유통될 것”

[사진=CNBC 방송 캡처]
마이크로소프트 설립자인 빌 게이츠가 내년 봄까지 6개의 코로나 백신이 승인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한,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은 현재 선진국 중심으로 보급되지만, 아스트라제네카 등 3개 백신은 개발도상국에서 좀 더 용이하게 유통될 것이라고 말했다.

빌 게이츠는 8일(현지시간) 싱가포르 핀테크(FinTech) 페스티벌에서 “2021년 1분기 안에 6개의 백신이 승인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빌 게이츠는 화이자-바이오앤테크 백신에 이어 모더나, 아스트라제네카, 존슨앤드존슨, 노바백스 백신이 몇 개월 내 승인을 받게 될 것이라고 예측했다. 승인 받을 가능성이 있는 나머지 한 백신 후보물질에 대해서는 직접 언급하지 않았다.

현재까지 승인 받은 코로나19 백신은 화이자-바이오앤테크 백신 하나다. 지난 2일 영국 의약품건강관리제품규제청(MHRA)이 해당 백신을 승인했고, 10일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긴급사용승인 여부에 대한 공청회를 열 예정이다. 유럽의약품청(EMA)은 29일 승인을 결정할 예정이다.

비영리재단인 빌&멀린다 게이츠 재단을 운영하며 백신을 포함한 글로벌 보건 이슈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온 빌 게이츠는 코로나19 백신을 승인한 선진국 규제기관에 축하 인사를 전했다. 빌 게이츠는 “서구권 규제기관들은 잘 해내고 있다”며 “놀라울 정도로 전문적인 방식으로 임상 3상을 실행했고, 부작용과 효과성을 살폈다”고 말했다.

재단 등이 해야 할 과제가 남아있다는 점도 언급했다. 백신이 전 세계에 공평하게 배분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는 것. 그는 “공평한 방식으로 분배해야 한다”며 “부유함의 정도가 백신 접근 여부를 결정해선 안 된다”고 말했다.

게이츠 재단은 이미 아스트라제네카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이 제조 및 배분될 수 있도록 인도혈청연구소에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노바백스와 존슨앤드존슨 백신 후보물질에 대해서도 이러한 방식의 지원을 진행할 예정이다.

위 세 후보물질은 전통적인 백신 제조 기술에 의존하고 있는데, 이것이 의미하는 바는 해당 백신들이 화이자와 모더나 백신보다 상대적으로 저렴하고 유통 등에 있어 어려움이 덜 하다는 의미다. 이는 콜드체인 유통이나 고비용 백신을 감당하기 어려운 개발도상국에 분배되기에 적합하다는 것.

빌 게이츠는 코로나19가 종식될 시점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내년 최대한 감염 위험을 낮추고, 2022년이 되면 개발도상국에서도 팬데믹이 끝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3개 댓글
  1. 익명

    결국 빌게이츠가 원하는 데로 전부 각본되로 그대로 가는 군 ㅎㅎㅎ

    다음은 또 뭘까 살아있는 악마 공산당 + 빌게이츠 + 조지소로스 + 중국공산당 + 미국민주당

  2. 달나라고

    (뉴욕=연합인포맥스) 오진우 특파원 = 옥스퍼드 대학과 공동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개발 중인 아스트라제네카가 중국 기업과 백신 생산 계약을 체결했다.

    6일 CNBC에 따르면 아스트라제네카는 중국 선전 캉타이 바이오로지컬 프러덕트(Shenzhen Kangtai Biological Products)와 생산 계약을 맺었다.

    선전 캉타이는 올해 말까지 최소 연간 1억회 분량을 만들 수 있는 생산능력을 갖추기로 했다고 아스트라제네카는 밝혔다.

    출처 : 연합인포맥스(http://news.einfomax.co.kr)

  3. 한나

    화이자안면마비 다량발생 미국마비예방주사급개발하나 거부ㅋ 화이자 사망6명발생 한국언론은 쉿!! 아스트라제네카는 얼마나 위헝하단거냐 fda랑 지금 밀당하고있는게보이네 빌게이츠 소로스 언능승인해라 fda 이러지도저러지도못하고있는게 눈에 훤하네 역시 대께트라제네카였슴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