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산병원, 인공와우 이식 후 청각 재활 돕는 앱 개발

서울아산병원은 고도 난청으로 인공와우 이식수술 후 청각 재활을 받는 환자들이 병원에 가지 않는 날 혼자서 보조적으로 재활 훈련을 할 수 있는 ‘서울아산병원 듣기연습’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인공와우 이식수술의 효과를 최대한 높이기 위해서는 환자가 의료진과 함께 체계적인 청각 재활 훈련을 꾸준히 받아야 한다. 하지만 병원에 가지 않는 날에는 재활 훈련을 하는 것이 쉽지 않다. 또 병원에 자주 가는 것은 시간적, 경제적 부담이 크다.

이번 앱을 활용하면 병원에 가지 않는 날에도 비용, 시간, 장소 제약 없이 혼자 스마트폰만으로 간편하게 보조적인 청각 재활 훈련을 할 수 있어, 병원에서 하는 재활 훈련과 병행하면 재활 속도를 효과적으로 높일 수 있다.

서울아산병원 듣기연습 앱은 낱소리, 단어, 문장, 이야기 등 총 4개의 메뉴로 이뤄져 있으며, 각 메뉴는 ‘연습’과 ‘도전’으로 구성되어 있다. 연습에서는 글자를 보면서 소리를 들어볼 수 있고, 도전에서는 퀴즈 형식으로 소리를 듣고 간단한 문제를 풀어볼 수 있다.

각 메뉴별로 10단계의 난이도로 구성되어 있어 환자의 청력에 따라 직접 단계를 설정할 수 있고, 어느 정도 소리를 듣는 것이 익숙해지면 ‘문장’과 ‘이야기’ 메뉴에서 일상생활과 비슷한 소음 환경을 설정해 듣기 연습을 할 수 있다.

서울아산병원 듣기연습 모바일 앱은 안드로이드용 스마트폰으로 서울아산병원 웹페이지(https://gateway.amc.seoul.kr/hear)에 접속하면 누구나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문세영 기자 pomy80@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