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연인의 과거 애인은 몇 명이면 적당?

새로 사귄 짝이 이전에 관계를 맺었던 애인의 숫자는 몇 명쯤 되는 게 좋을까. 이런 의문에 대해 답이 될 수 있는 외국의 흥미로운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영국의 짝짓기 전문회사인 매치(Match)사의 이 조사결과에 따르면 영국의 남성은 새로 사귄 파트너가 자신과 만나기 이전에 4-27명의 남성과 사귄 경험이 있었으면 한다고 답했다. 평균은 15명이었다. 여성들은 그보다 적었다. 이상적인 짝이라면 그 이전에 잠자리를 한 파트너의 숫자가 평균 10명(최저 3명에서 최고 16명)이라고 답했다. 남성은 여성에 비해 새 파트너가 자신을 만나기 전 성경험이 많은 것에 개의치 않아 하는 것으로 나타난 것이다.

영국 내에서도 지역별 차이가 있었는데 런던은 6-27명의 분포로 평균 16명인 데 비해 북동부 지역에선 2-14명(평균 8명)이었다. 영국은 유럽의 다른 나라들과 비교할 때 다소 보수적인 편이었다. 덴마크가 가장 관대해서 40명 이상이었고, 스페인은 27명, 독일 26명, 프랑스 24명이었다. 이탈리아와 네덜란드는 영국보다 더 적었다.

매치 사의 케이트 테일러는 “숫자가 작다고 해서 성경험이 적다는 얘기인 건 아니다”면서 “지속적인 관계를 선호하느냐 하룻밤 사랑을 얼마나 선호하느냐 등을 함께 따져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 내용은 성 전문 인터넷신문 속삭닷컴이 보도했다.

이신우 기자 swlee@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