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 적령기 여성이 꼭 받아야 할 검진은?

 

결혼 적령기 여성이 꼭 받아야 할 검진 한 가지가 있다. 바로 자궁 검진이다. 여성에게 있어 자궁은 여성의 건강을 좌우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특히 임신이나 출산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기 때문에 결혼 적령기 여성은 자궁건강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그 중 특별히 신경 써야 할 부분은 바로 자궁근종이다.

자궁근종은 우리나라 30대 이상 여성의 40% 정도가 가지고 있을 정도로 비교적 흔한 질환이기 때문이다. 자궁근종은 대부분 특별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고 증상이 지속된 이후에야 통증을 나타내는 경향이 있다.

자궁근종의 대표적인 증상으로는 월경과다를 포함한 골반 통증과 압박감, 월경통, 성교 시 통증, 소변을 자주 보는 빈뇨 등이 있을 수 있다. 자궁근종 치료는 근종을 제거하는 수술과 자궁 자체를 들어내는 자궁 적출술을 많이 시행돼 왔다.

그런데 자궁근종을 제거하는 수술은 재발률이 높고 자궁 적출술은 여성호르몬 등의 변화로 근골격계 약화 및 급격한 노화를 일으킬 수 있어 여성들에게 부담이 컸다.

하지만 최근엔 자궁에 직접적인 충격을 가하지 않는 비수술적 치료법인 ‘5세대 프로 하이푸’가 개발돼 임신을 계획하는 예비신부들도 부담 없이 치료를 받을 수 있다. 이 치료법은 인체에 무해한 고강도 초음파 열을 이용해 자궁근종을 제거하는 방법이다.

개복이나 절개가 필요 없고, 약물이나 호르몬 요법처럼 치료를 중단했을 때 근종이 재발하는 부작용도 없다. 따라서 임신과 출산에 악영향을 미칠까 치료를 미루거나 수술에 대한 부담감으로 자궁근종을 방치한 여성들에게 적합한 치료법이 될 수 있다.

또 단 1회로 치료가 가능해 바쁜 예비신부들이나 직장인들에게 안성맞춤이다. 경기도 구리의 조은여성의원 조영열 대표원장은 “자궁근종은 임신과 출산에 직접적으로 연관되어 있는 질환으로 예비신부라면 반드시 자궁검진을 통해 자궁의 상태를 확인하고 건강한 2세를 준비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권순일 기자 kstt77@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