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3분기 영업이익 160% 늘어

녹십자(대표 조순태)는 2013년 3분기 실적발표를 통해 2,604억원의 매출액을 달성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와 함께 녹십자는 영업이익 444억원, 당기순이익 339억원을 달성한 경영실적을 발표했으며, 이는 계절적 요인에 따른 독감백신 등 매출 가세로 전기 대비(2013년 2분기) 매출액은 26.1%, 영업이익은 160.2%, 당기순이익은 103.7% 증가한 것이다.

또한, 전년동기 대비(2012년 3분기) 매출액은 8.1%, 영업이익은 0.8%, 당기순이익은 3.8% 성장한 수치다.

녹십자는 이에 대해 “전 사업분야가 점진적인 성장을 이어가고 있는 한편, 혈액제제 플랜트 태국 수출과 주력품목인 독감백신의 국내외 실적이 반영되고 백신제제와 혈액제제의 수출이 전년동기 대비 각각 152%, 17%씩 늘어나는 등 독감백신과 해외수출 부문이 이번 분기 실적 신장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