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지민 굿닥터 출연, 눈물 나는 임산부 연기

배우 곽지민이 의학드라마 ‘굿 닥터’에 출연해 인상적인 모성애 연기를 선보였다.

곽지민은 3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굿 닥터’에서 임산부로 깜짝 등장했다. 이날 곽지민은 태아에게 낭종이 생겨 고민하는 임산부 수진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곽지민은 아이를 낳으면 곧바로 입양을 보내겠다는 시어머니 때문에 마음고생하는 임산부의 내면을 실감나게 표현했다.

대학병원의 소아외과에서 벌어지는 전공의들의 열정과 사랑을 그린 ‘굿 닥터’는 자폐아 의사 역의 주원과 그를 감싸는 여의사 문채원의 애뜻한 러브라인이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곽지민의 연기에 대해 누리꾼들은 “곽지민의 임산부 연기, 좋았어요”, “곽지민 눈물연기에 나도 울었어요” 등 긍정적인 반응을 나타냈다. <사진=KBS2 방송 캡처>

장준수 기자 p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