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 아이폰-아이패드로 병원 예약

고객용과 의료진용 앱, 2가지로 나누어 개발

아이폰과 아이패드를 통해 의료진은 수시로 환자의 건강상태를 체크하고, 고객은

병원 진료예약을 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앱)이 개발됐다.

세브란스병원과 강남세브란스병원이 22일 아이폰과 아이패드의 어플 ‘세브란스

u-SMART’를 국내 최초로 선보였다. 고객용과 의료진용으로 나눠진 이 어플을 통해

고객은 진료예약이나 병원 정보 등을 언제, 어디서든 확인할 수 있고 의료진은 환자의

건강상태를 수시로 체크할 수 있다.

병원을 이용하려는 고객은 아이폰으로 고객용 어플리케이션을 다운 받아 바로

진료예약할 수 있다. 증상에 따라, 질환에 따라, 진료과에 따라 자신의 상황에 맞춰

예약한다.

세브란스병원 박용원 원장은 “앞으로 차세대 IT 기술과 의료가 지속적으로 융합

콘텐츠를 발전시키면 환자들은 더 많은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받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이폰과 아이패드에서 구동 가능한 환자용 어플리케이션은 앱스토어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박양명 기자 toan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