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분 인내하면 어떤 일이든 포기하지 않게 된다

처음 도전 때 찾아오는 좌절감을 건너 뛰어야

처음에 멋모르고 덤볐다가 대부분 실패를 경험하게 되는데, 이때 조금만 더 참아내면

무슨 일이든 잘해낼 수 있다는 자신감을 회복하고 또 잘하게 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사람들이 어떤 일이든 만만하게 보고 덤비지만 대부분은 조금 해보고 금방 자신감을

잃는다.

미국 브리검영대학교 연구진은 실험참가자들에게 한 번도 해본 적이 없는 이상한

장치들을 사용해보도록 하는 실험을 했다. 가령 이상하게 생긴 키보드를 사용하게

한다든지, 거울 모서리로 선을 긋도록 한다든지, 전혀 새로운 방법으로 티셔츠를

개도록 요구했다.

연구진은 실험적인 행동 시작 전, 처음 시도 직후, 첫 시도 후 20분 정도 연습한

뒤 등으로 단계마다 일에 자신감의 정도를 설문으로 조사했다.

그 결과 새로운 일을 해보기 전에 실험 참가자들은 ‘그 정도 일쯤이야’하고

자신하며 일에 착수했다. 그러다 일을 한번 시도해 보고 나서는 ‘난 할 수 없어.

언제나 그래’라고 부정적인 태도로 변했다. 심지어 이들은 계속 해봐도 앞으로도

잘하지 못할 것이라는 반응을 보였다. 처음에 보이던 자신만만함이 좌절감으로 변한

것이다.

하지만 이들은 대부분 20분 정도 꾸준히 연습 해보면 언제 그랬냐는 듯이 금세

긍정적으로 변했다. 실험 참여자들은 나는 이 일을 잘 할 수 있고 새 기술도 더 능수능란하게

해낼 수 있다는 반응을 보였다.  

연구진은 “처음에는 누구나 어렵고 실패할 수 있지만 하다 보면 잘 할 수

있다고 어릴 때부터 배우지만 그 뜻을 제대로 아는 사람은 많지 않다”며 조금만

더 견뎌내는 태도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연구결과는 ‘소비자조사저널(Journal of Consumer Research)’ 온라인판에 발표됐으며

미국 건강뉴스 웹진 헬스데이, 경제 전문지 비지니스위크 등이 20일 보도했다.

이진영 기자 mint@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