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혈압이라는데”...어떻게 운동하고, 생활하는 게 좋을까?

고혈압이란 성인에서 수축기 혈압이 140㎜Hg 이상이거나 이완기 혈압이 90㎜Hg 이상일 때를 말한다. 고혈압은 위험한 병이다. 관상동맥 질환, 뇌졸중, 신부전 등 온 몸에 걸쳐 다양한 합병증을 일으켜 생명과 건강을 위협하기 때문이다. 고혈압은 증상이 없어 혈압을 측정하기 전까지는 진단이 되

먹어서 살 뺀다?...체중 감량에 좋은 단백질 식품 4

체중을 빨리 줄이고 싶다면 단백질 섭취에 집중하는 것이 좋다. 고단백 식단은 포만감 또는 포만감을 촉진해서 전체 칼로리 섭취를 줄여 체중 감량에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전문가에 따르면 하루 칼로리의 25~30%는 단백질 공급원에서 얻어야 한다. 그 중에서도 빠른 체중 감량을 위해서는 저지방

당뇨 관리하려면...어떻게 얼마나 운동해야 할까?

운동은 전반적인 건강을 지키는데 있어 중요한 요인이다. 특히 당뇨병이 있거나 혈당 수치를 관리해야 하는 사람에게도 운동은 유용한 건강 관리법이다. 당뇨병이 있다면 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것이 중요하다. 단, ‘소아 당뇨병’으로도 불리는 제1형 당뇨병 환자는 안전상 문제를 고려해, 보다 신중하게

목감기 유행하는 요즘...비타민C 식품 먹어야 하는 이유

별다른 이유 없이 피곤하고 피부가 가렵고 발진이 생겼다면? 입에 궤양과 설태가 발생하고 배가 부풀거나 변비나 설사가 잦다면? 비타민C가 부족한지 한번 점검해 볼 필요가 있다. 미국 인터넷 매체 ‘내츄럴뉴스닷컴(naturalnews.com)’에 따르면 비타민C는 복부의 지방을 태우고, 심혈관

“몸은 흐물흐물, 기분은 울적”...단백질 부족 시 나타나는 징후 5

살을 빼려고 식사량을 줄이다 보면, 단백질 섭취도 줄어들기 쉽다. 그런데 단백질은 근육을 유지하고 강화시키는 데 중요한 역할을 담당한다. 또한 포만감을 제공해서 허기짐을 줄이며, 혈당 수치를 안정화시키고 건강한 모발과 손톱이 자라나는데도 기여하는 우리 몸의 필수 영양소다. 즉, 단백질이 부족

“부진의 늪에서 허우적거릴 때”...슬럼프 탈출 돕는 먹거리

슬럼프는 운동 경기 등에서 자기 실력을 제대로 발휘하지 못하고 저조한 상태가 계속되는 것을 말한다. 운동뿐만 아니라 학습, 노래, 게임, 악기 연주 등 여러 분야에서 슬럼프 현상이 나타날 수 있다. 일상생활에서도 공부, 훈련을 하다가 아무리 노력해도 이해가 안 되고 좌절에 빠져, 결국에는 심

"더위 이기려면?"...지금부터 먹으면 좋은 음식 8

여름이 시작됐다. 점점 더워지는 이런 계절에는 입맛이 없고 기운이 떨어지면서 면역력도 감소하기 쉽다. 입맛이 없는 계절일수록 음식은 골고루 먹어야 건강을 유지할 수 있다. 기운이 없다고 고단백, 고칼로리 음식만 찾는 것은 옳지 않다. 전문가들은 “한 가지 음식만을 먹어서는 건강을 장담할 수 없다”며

오메가3 보충제 먹어? 말아?...“심장 건강하면 오히려 해로워”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한 생선 기름(어유·魚油) 보충제를 정기적으로 복용하는 것이 건강한 사람들에게는 도움이 되지 않을 수도 있을 뿐만 아니라 오히려 해가 될 수도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중국 중산대, 영국 리버풀대, 미국 세인트루이스대 등의 과학자들로 구성된 공동 연구팀에 따르면 어유 보충

기억력 정상이어도...‘이것’ 자주 발생하면 “치매 초기”

알츠하이머병은 치매를 일으키는 가장 흔한 퇴행성 뇌질환이다. 노인성 치매로도 불리는 알츠하이머병을 앓는 사람들은 기억을 깜빡깜빡 잊는 것뿐만 아니라 잘 넘어지며 몸의 균형도 못 잡고 비틀거리는 경우가 많다. 이 때문에 일단 기억력이 정상이라면 넘어지고 비틀거려도 알츠하이머병을 크게 우려하지는

달걀 먹은 사람 vs 빵 먹은 사람...누가 더 날씬하고 활력 넘칠까?

달걀(계란)은 건강에 좋은 식품으로 꼽힌다. 달걀에 풍부한 단백질은 신체의 여러 조직을 만들고 유지하는 데 필수적이며, 한 개만으로 각종 비타민과 미네랄의 하루 권장량을 상당 부분 충족시킨다. 또한 달걀에 포함된 올레산은 심혈관과 간 질환의 위험을 줄여주며, 루테인과 제아잔틴 성분은 백내장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