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거나 먹을 수 없는데"…당뇨 환자 '이런 간식'은 괜찮다?

당뇨병이 있다면 음식을 선택할 때 신중해진다. 무턱대고 먹다가는 혈당을 지나치게 올려 건강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이다. 이 떄문에 하나를 먹더라도, 포만감을 주면서 영양가 높은 간식을 선택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끼니 외에도 간식을 고르는 것도 쉽지 않다. 핵심은 섬유질, 단백질, 건강한

"칼로리 소모로 운동돼"...연인과의 성관계, 의외로 이런 효과가?

국가암정보센터에 따르면 성관계는 부부 사이의 ‘육체적-정신적’으로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실제 성관계는 상대방과의 애정을 확인하는 도구이자 건강상의 이점이 많다. 미국 건강·의료 매체 ‘웹엠디(WebMD)’ 등의 자료를 토대로 건강한 성생활이 주는 여러 가지 이점을 알아본다. 면역 시스템 강화=

“보충제 섭취보다 중요"..탱탱 피부 핵심, ‘이 성분’ 많은 음식은?

콜라겐은 피부에 구조, 탄력, 신축성을 부여하는 단백질이다. 나이가 들수록 피부의 콜라겐 생산이 줄어들어 주름과 얇아지는 피부가 생기게 된다. 이런 이유로 소셜미디어에서는 요즘 콜라겐 보충제가 인기를 끌고 있지만, 사실 콜라겐이 풍부한 음식을 섭취하는 게 더 도움이 될 수 있다. 미국 건강전문매체 헬스라

"혈압 줄고 뇌 기능 좋아져?"...반려동물 키우면 몸에도 변화가

반려동물은 존재만으로도 행복을 주고, 우리 건강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친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KREI)에 따르면, 국내에서 반려동물을 키우는 인구 비중은 2010년 17.4%에서 2020년 27.7%로 증가했다. 지난해에는 전체 인구의 30%인 1500만명이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을만큼 반려동물과 일상을

"슬리퍼도 조심?"…당뇨 환자, 여름 건강하게 보내려면

역대 최고 더위가 예상되는 이번 여름, 본격적인 장마가 끝난 뒤로 무더위가 예고되면서 당뇨 등 만성질환자들도 건강에 유의해야 한다. 특히 당뇨 환자는 여름철 더욱 조심해야 할 부분들이 많기에 이와 관련한 주의 사항들에 대해 알아본다. 슬리퍼 신을 때도 조심 당뇨 환자들은 발 건강에 만전을 기해

열대야에도 꿀잠 자려면... '이 과일'을 먹어라?

여름에 건강한 간식을 원한다면 체리만큼 맛있고 좋은 간식은 드물다. 만성 질환 위험을 줄이는 것부터 체중 관리에 이르기까지, 체리는 정기적으로 먹어야 할 슈퍼푸드다. 신선한 체리, 냉동 체리, 말린 체리 등 어떤 형태로 먹더라도 건강에 좋아 식단에 포함하는 것을 추천한다. 미국 건강·영양 매체 ‘잇디스낫

"이유 없이 머리 아파?"... '이런 식습관' 편두통 불러온다

편두통은 많은 사람들이 겪는 고통스러운 질환 중 하나다. 특히 편두통을 일으키거나 악화시킬 수 있는 요인들은 다양하며 사람마다 다르다. 만약 약을 먹어도 나아지지 않는다면 의외의 방법인 생활 습관 교정 등을 통해 편두통을 완화해 보는 것이 필요하다. 불규칙한 수면은 편두통의 주요 원인 중 하나다.

유익균 늘리고 세포 손상 막아…암 예방에 좋은 음식 6

음식만 똑똑하게 먹어도 암 위험을 낮우고 암 성장을 억제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식이섬유가 풍부한 음식은 장내 유익균을 증가시켜 대장암 발생 위험을 낮춘다. 또 비타민C가 많은 음식을 먹으면 체내 세포 손상을 방지해 면역력을 높일 수 있다. 미국 건강전문매체 헬스라인(HealthLine)의 자료를 바탕

암 예방하고 혈압 낮춰…자몽을 먹어야 하는 이유 6

새콤하고 씁쓸해서 다이어트할 때 아침 식사로 자주 찾는 자몽. 수분 함량도 높아 요즘처럼 더운 여름 간식으로 즐기기에도 좋다. 미국 건강전문매체 헬스(Health)의 자료를 바탕으로 자몽의 장점에 대해 소개한다. 혈당 조절 자몽은 혈당을 천천히 올리는 저혈당 지수(GI) 식품이다. 저혈당 지수

"폐경 앞두고 걱정?" 40대女, 의사에게 '이런 질문' 가장 많이 해

40대가 넘어가면 그동안 당연하게 생각했던 신체 부위들이 예전같지 않다고 느낄 때가 많다. 남녀노소 새로운 건강 문제에 직면하게 되는데, 여성은 그 차이가 더 크다. 미국 클리블랜드의 웨스트레이크 컨시어지 메디슨의 가정의학과 전문의이자 폐경 전문가인 알렉사 피픽 박사는 40대 여성은 폐경이 다가오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