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안질환

빨갛게 충혈된 눈, 원인과 예방법은?

  눈이 빨갛게 되는 충혈 증상은 눈 건강뿐만 아니라 신체 기관에도 이상이 있음을 알리는 초기 신호일 수 있어 간과해서는 안 된다. 이와 관련해 충혈의 원인과 관련 질환, 예방법 등에 대해 알아본다.       ◆충혈의 원인 눈에 충혈이 심한 사람들의 고민은 불편한 증상과 함께 겉으로 드러나는 안구의 변색이다. 붉게 물든 눈은 보는 사람에게 거부감을 줄 수 있어 대인관계가 위축되고 자신감이 떨어질 수 있다. 충혈은 안구에 미세하고 분포하고 있는 모세혈관이 내부적, 외부적 […]

결막염인 줄… 실명까지 가능한 ‘포도막염’

  포도막염은 결막염과 증상이 비슷해 헷갈리기 쉽다. 결막염으로 생각하고 대수롭지 않게 넘기다 자칫 영구적인 시력 상실로 이어질 수 있다.   눈을 둘러싼 3개의 층 중 중간층을 형성하는 조직을 포도막이라고 부른다. 이 조직은 빛의 양을 조절하는 홍채와 수정체를 받쳐주는 모양체, 망막을 감싸는 맥락막으로 이뤄져있다. 이 조직에 염증이 생기면 이를 포도막염이라고 한다.   포도막염의 원인은 크게 감염성과 비감염성으로 나뉜다. 감염성은 바이러스나 세균 등에 의해 […]

중년 여성이 먹어야 할 최고의 식품 5

  여성들은 나이가 들어가면서 남성보다 훨씬 큰 신체 변화를 겪는다. 이 때문에 중년에 접어든 여성들은 건강한 노후를 위해 먹는 음식부터 신경을 써야 한다.   미국 시사주간지 유에스 뉴스 앤드 월드 리포트가 나이가 들어가면서 여성에게 최고로 좋은 식품 5가지를 소개했다.       ◆비타민D 강화우유 여성은 나이가 들어가면서 햇볕으로부터 비타민D를 만들어내는 능력이 떨어지게 된다. 여기에 비타민D를 흡수하고 이를 활성화시키는 장과 콩팥의 기능이 쇠퇴하게 된다.   이렇게 되면 […]

내 눈에만 보이는 날파리…원인은?

시야가 깨끗하지 못하고 얼룩덜룩하다. 눈앞에 점들이 떠다닌다. 도대체 눈에 무슨 일이 생긴 걸까? 미국 건강 매체 ‘웹엠디’가 정리했다. 우리 눈 안쪽은 젤 같은 물질로 차 있다. 나이를 먹으면 유리체라고 불리는 이 물질의 점도가 떨어진다. 그 결과 유리체 내 미세한 콜라겐 섬유가 뭉치면서 덩어리들이 생긴다. 이 덩어리들로 인해 그림자가 지면 눈앞에 떠다니는 뭔가를 보게 된다. 날 […]

나도 모르는 사이 눈 건강 해치는 습관 6

  하루 종일 내비게이션 역할을 하는 ‘눈’. 사람은 여러 신체기관 중 특히 눈에 의존하는 경향이 있다.   이는 눈 건강을 해치면 일상생활에 많은 지장이 생긴다는 의미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자신도 모르는 사이 눈 건강을 위협하는 행동들이 있다.   당장은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 같지만 시간이 흐르며 결국 안질환이나 시력저하 등을 일으킬 수 있는 행동들을 미국안과학회(AAO), […]

백내장, 젊다고 방심 금물…의외의 유발 요인은?

눈은 자외선에 취약한 신체부위 중 하나다. 눈이 강한 자외선이 지속적으로 노출되면 눈 속의 수정체가 불투명해져 여러 가지 시력장애를 일으키는 질환인 백내장이 발생할 위험이 커지므로 주의해야 한다. 눈의 수정체는 카메라로 비유하면 렌즈인데, 눈에 빛을 모아 망막에 상을 맺히게 하고 초점을 맞추는 역할을 한다. 백내장이 발생하면 투명한 수정체가 혼탁해져 빛을 차단하고 초점을 맞출 수가 없어져 마치 안개가 […]

그녀가 갑자기 눈물을 흘린 까닭은? 

# 그녀가 갑자기 눈물을 흘린다. 안절부절 방금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상황을 짚어본다. 아무 일도 없었다. 좀 전까지 서로 웃으며 대화를 나누던 중이었다. 내가 말 실수했나?  방금 맞장구가 너무 어색했나? 잠깐 다른 데 보고 있던 걸 오해한걸까? 우수수 떨어지는 낙엽이 슬픈걸까? 이 눈물의 의미는 뭘까. 눈치를 보며 초고속으로 눈알을 굴리고 있을 때, 그녀가 눈물을 닦는다. 이내 […]

가을에 잘 생기는 ‘안구건조증’ 어떻게 관리할까?

  요즘 같은 가을에는 피부와 눈 건강이 위협받는다. 습기가 많았던 여름처럼 지내다가는 피부와 눈 질환에 시달릴 수 있다. 가을에는 날씨가 급격하게 건조해지고 바람까지 많이 분다. 이 시기의 대표적인 안질환이 안구건조증으로, 눈물 생성이 잘 안 되거나 빨리 마르게 된다.   눈물은 안구를 적셔 편안하게 움직일 수 있도록 한다. 그런데 건조한 기후나 대기오염, 미세먼지 등이 이어지면 이런 기능에 지장을 초래한다. 눈에서 분비되는 눈물량이 부족해지는 중년 […]

안구건조증 완화하는 간단한 방법 5

찬바람이 불면 눈이 뻑뻑하고 가려워진다. 눈물이 부족해서 생기는 안구 건조증. 심한 사람은 그저 가렵고 불편하기만 한 게 아니라 눈이 충혈되고 아프기까지 하다. 증상을 개선하려면 병원에 가는 게 우선. 그러나 생활 속의 작은 변화도 도움이 된다. 생선을 많이 먹는 쪽으로 식단을 바꾸고 집안 습도를 높일 것. 또 어떤 게 있을까? 미국 ‘에브리데이헬스’가 간단하고 효과적인 방법 다섯 […]

3040 젊은 노안, 노인성 안질환과는 달라

  젊은 노안(老眼)이 늘고 있다. 30대 후반에서 40대 초중반인데 벌써 노안교정술을 고려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는 것.   노안을 노인성 안질환과 혼동하는 사람들이 많은데, 둘은 엄연한 차이가 있다. 노안은 나이가 들면서 발생하는 생리적인 현상이고, 노인성 안질환은 백내장, 녹내장 등의 질환을 의미한다.       안과 전문가는 “노안은 영문명인 ‘Presbyopia’에서 Presby-라는 접두어가 ‘늙음’을 의미해 부적절하게 번역된 측면이 있다”며 “보통 40대 초중반이 되면 눈의 조절력이 저하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