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장 된장은 알루미늄 그릇에 담지 마라

 

건강을 위해서는 조리기구를 사용할 때도 주의해야 한다. 어렵게 몸에 좋은 음식을 구해 먹어도 조리기구에 문제가 있으면 오히려 건강을 해칠 수 있다.

간장, 된장, 매실절임 등 산이나 염분을 많이 함유한 식품은 알루미늄으로 만든 그릇에 장기간 보관하지 않는 것이 좋다. 알류미늄이 녹아 음식 속으로 스며들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토마토, 양배추 등 산을 많이 함유한 식품은 조리할 때도 알루미늄 냄비를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니켈이 도금된 전기주전자 안에 담겨있던 물은 다시 끓여 사용하지 말고, 사용후에는 남은 물을 담아두지 않는 것이 좋다고 했다. 니켈이 녹아 물 속에 퍼질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금속으로 만든 조리기구는 세척할 때도 주의가 필요하다. 새로 산 금속제 조리기구는 사용 전에 깨끗이 세척하는 것이 필수다. 불소코팅 프라이팬이나 알루미늄제 냄비 등에 묻은 음식물을 없앨 때는 금속 수세미 등 날카로운 금속을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불소코팅 프라이팬은 음식 조리 시에도 목재 등 부드러운 재질의 뒤집개를 사용해야 한다. 코팅이 벗겨질 수 있기 때문이다.

빈 냄비나 프라이팬은 오래 가열하지 말고 금속제 조리기구는 전자레인지에 넣어 사용하지 않는 것이 좋다. 플라스틱 손잡이가 달린 금속제 조리기구는 오븐에 넣지 않는 것이 안전하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