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밀국수 도토리묵, 다이어트 음식 맞나?

 

메밀국수나 도토리묵을 먹으면서 다이어트를 하는 사람이 있다. 하지만 도토리묵이나 메밀국수는 생각보다 적지 않은 칼로리를 가지고 있다. 다이어트 식단으로 챙겨먹을 경우 체중감량에 도움이 되지 않을 수 있다.

도토리묵은 곱게 간 도토리가루를 물에 담가 앙금만 모아 끓이고 식혀 만든 음식이다. 지방흡수 억제에 도움이 되는 탄닌 성분이 도토리에 많이 들어있기는 하지만 묵으로 만드는 과정에서 많이 없어지게 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도토리묵의 열량은 100g당 약 40~50kcal이며 도토리묵 1/2모에 해당하는 200g의 경우 열량이 약 100kcal이다. 이는 밥 1/3 공기에 해당하는 칼로리다.

메밀은 다른 곡류에 비해 단백질이 12~14% 가량 포함되어 있고, 필수 아미노산인 리신의 함량도 풍부하다. 또 루틴 성분은 모세혈관을 강화시키는 등 메밀에는 몸에 좋은 영양분이 많이 함유돼 있다. 하지만 메밀국수 삶은 것 90g(밥공기 1/2공기 분량)은 열량이 100~110kcal 정도로 저칼로리 식품으로 보기는 어렵다.

식약처는 “도토리묵, 메밀국수, 녹두묵 등은 적지 않은 칼로리를 가지고 있어 반찬이나 간식으로 자주 먹을 경우 체중감량에 도움이 되지 않을 수 있다”며 “다이어트를 위해서는 비슷한 질감의 우무 또는 곤약 등을 이용해 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라고 했다.

김용 기자 ecok@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