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밀리레스토랑 메뉴판도 영양성분 표시

T.G.I Fridays, 베니건스, 빕스 자율 참여

앞으로 패밀리레스토랑 메뉴판에서도 영양성분 표시를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식약청은 주요 패밀리레스토랑인 T.G.I.Friday’s, 베니건스(Bennigan’s), 빕스(VIPS)

3개 업체가 영양정보제공에 참여하게 된다고 29일 밝혔다.

이 업체들은 메뉴판의 음식명 옆이나 별도 표시 면에 열량 당류 단백질 포화지방

나트륨 함량 정보를 담게 된다. 영양표시 참여업체 수는 T.G.I. Friday’s 33곳, 베니건스

22곳, 빕스 5곳이다.

외식업체의 영양표시는 국민의 건강한 식품 선택 환경 조성과 외식업체의 자율적인

건강메뉴 개발을 촉진하는 의미에서 추진하고 있다.

현재 가맹점 100개 이상으로 햄버거, 피자, 제과 제빵, 아이스크림을 조리 판매하는

업장에서는 의무적으로 영양표시를 하도록 되어 있다.

식약청은 소비자들이 식품 구매 시 맛과 가격뿐만 아니라 표시된 영양정보도 반드시

확인해 건강한 식생활에 활용할 것을 당부했다.

손인규 기자 ikson@kormedi.com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Share with Kakao

댓글을 달아주세요.

귀하의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