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장염

무심코 안챙겼단 큰일…노년층 여름철 ‘이것’ 주의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하며 수분 보충이 중요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다. 땀을 많이 흘리는 더운 날에 물을 충분히 마시지 않으면 탈수 현상이 나타나기 쉽다. 특히 노년층은 탈수 예방에 각별한 관리가 필요하다. 노년층은 젊은 사람보다 갈증을 덜 느끼는 경향이 있고, 요실금 등의 우려로 액체를 충분히 마시지 않을 수 있어서다. 치매나 뇌졸중 등이 있다면 수분…

속쓰림인 줄 알았더니 심장병…, 어떻게 구분할까?

갑자기 가슴에서 통증이 온다면? 큰 병은 아닌지 의심하게 된다. 가슴 통증은 가벼운 속쓰림부터 심장마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상황을 나타내는 증상이다. 차이를 구별하기가 까다롭지만, 그럼에도 증상에는 어느 정도 차이가 있다. 단순한 속쓰림인지 심장마비를 나타내는 증상인지, 미국 건강정보 매체 ‘헬스닷컴(Health.com)’에 소개된 내용으로 알아본다.…

5세 소년 뱃속에 거대한 ‘껌 덩어리’…껌 삼켜도 될까?

미국의 한 5세 소년의 뱃속에서 거대한 껌 덩어리가 발견됐다. 지난 27일(현지 시간) 미국 매체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미국 오하이오주의 5세 소년이 뱃속의 껌을 제거하는 수술을 받았다. 이 소년은 40여 개 무설탕 껌을 삼킨 뒤 소화관이 막혀 설사와 경련 증상으로 응급실을 찾았다. 의료진들은 소년에게 위석(위결석)이 있는지 확인하기 위해 CT 촬영…

생활환경, 장내 세균 등 다양한 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

‘닥터 차정숙’ 논란…크론병은 정말 ‘못된 유전병’일까?

JTBC 드라마 ‘닥터 차정숙’에서 만성 염증성 장 질환인 크론병이 지나치게 부정적으로 묘사돼 시청자들의 공분을 샀다. 6일 방송된 닥터 차정숙 7회에서는 결혼을 앞둔 크론병 환자가 예비 장인과 장모로부터 “어떻게 이런 못된 병을 숨기고 결혼을 할 수 있나. 내 딸 인생을 망쳐도 분수가 있지”라며 “이 병도 유전이 된다면서. 이 결혼 포기해줘”라고…

적절한 식이요법과 전문의의 치료가 중요

더부룩하고 오른쪽 윗배 통증…‘이곳’에 돌 있을 수도

제철음식과 봄나물들로 입맛이 돋는 봄을 즐기지 못한 채 소화불량으로 고생하는 사람들이 적지 않다. 특히 소화불량, 더부룩함과 함께 갑작스러운 우측 복통이 동반된다면 담낭(쓸개)에 돌이 생기는 ‘담석증’을 의심해볼 수 있다. 담석증은 쓸개, 담관, 간으로 이뤄진 담도계 안에 결석이 생기는 질환이다. 담석은 성분에 따라 콜레스테롤 담석과 색소성 담석으로…

깻잎, 시금치, 감자 등이 풍부

철분 부족 이상 증상…이때 좋은 식물성 식품 5

철분은 헤모글로빈 생산에 중요한 성분이다. 적혈구 속에 있는 헤모글로빈은 산소와 쉽게 결합해 척추동물의 호흡에서 산소 운반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 때문에 철분이 부족하면 여러 가지 이상 증상이 나타난다. 대표적인 것이 빈혈이다. 빈혈은 혈액이 인체 조직의 대사에 필요한 산소를 충분히 공급하지 못해 조직의 저산소증을 초래하는 경우를 말한다. 빈혈이…

아보카도 오이 바나나 파인애플 자몽 레몬 등

복부팽만에 도움 되는 식품 15가지

배에 가스가 차서 더부룩하고 불편한 느낌을 주는 복부팽만. 이를 가라앉히는 마법의 알약은 없지만 증상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식품이 있고, 상황을 악화시키는 음식이 있다. 미국 건강미디어 프리벤션닷컴에 의하면 복부팽만은 다른 식품보다 가스를 많이 유발하거나 염분 함량이 높은 음식을 소비할 때, 너무 급히 먹거나 마실 때, 혹은 탄산음료를 섭취할 때…

운동, 금연, 숙면 등

언제나 중요한 면역력…강화하는 방법 6

면역 체계는 외적 위협과 내적 장애에 대한 신체 반응을 조절하는 메커니즘을 말한다. 면역 체계가 무너지면 각종 질병이 발생해 우리 몸이 무너질 수 있다. 한시도 쉬지 않고 일하는 신체의 면역 체계를 도울 방법은 없을까. 영국 일간지 ‘가디언’이 소개한 면역 시스템을 튼튼하게 만드는 생활 방식을 정리했다. △운동하기 심장과 근육을 단련하고, 몸매를…

마이크로바이옴 '대변이식술' 주목...학계 "장내 유익균 치료 범위 넓어"

“건강한 대변 이식해 난치병 고친다”

유익한 장내미생물을 이용해 난치성 질환을 치료하는 '마이크로바이옴' 시대가 열리면서, 최신 치료법으로 '대변이식술'이 함께 주목받고 있다. 대변이식술(faecal microbiota transplantation, FMT)은 건강한 사람의 대변을 환자의 대장에 이식해, 특정 장내미생물의 성장을 억제시키는 환경을 만들어 주는 치료법을 말한다. 유익한 장내…

항생제 치료법보다 부작용 덜하고 감염재발에 큰 도움

“장 감염, 대변 이식으로 치료한다”

대변이식이 표준 항생제 치료와 비교해 장내세균( Clostridioides difficile, C. diff)감염으로부터 회복하는 사람들의 숫자를 늘릴 수 있다는 리뷰 결과가 나왔다. 미국 뉴욕주립대 업스테이트의대에 의하면 대변 이식을 받은 사람들 중 77%는 8주 이내 감염 재발을 겪지 않았다. 항생제 치료만 받은 사람은 40%에 그쳤다. C.…

4월 피해 사례 증가...꽃 피기 전 잎·뿌리만으로 구분 어려워

명이나물인 줄…봄철 산나물 vs 독초 구분하려면?

봄이 되면 독초를 산나물로 오인해 채취·섭취하는 피해 사례들이 발생한다. 장염 증상 등을 일으킬 수 있으니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겠다. 14일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산림청 국립수목원에 의하면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접수된 독초 피해 사례의 85%는 3~6월 발생한다. 월별로는 4월 특히 피해 사례가 많다. 이 시기 독초 섭취로 인한 중독…

버섯 시금치 양파 감자 등 다양

달걀, 치킨 등… 재가열 시 독이 되는 음식은?

직접 조리를 하든 배달 주문을 하든 음식이 남는 경우가 적지 않다. 알뜰한 살림꾼은 남은 음식을 버리지 않고 냉장고 또는 실온에 보관했다가 전자레인지나 조리 기구로 다시 덥혀서 먹는다. 일반적인 경우 재가열 음식은 아무런 이상이 없고 영양소도 그대로다. 우리가 즐겨먹는 음식 가운데 재가열하면 영양소가 파괴되거나 기존 성분이 인체에 유해하게 바뀌는…

콩팥, 방광, 편도선…증상에 따라 ‘돌 덩어리’ 대응책 달라

입과 코에도 돌멩이가?….결석 생기는 10 곳과 대처법

우리 몸 곳곳에서 돌이 생긴다. 그 가운데 신장결석은 고통도 심하고 재발도 잘 되는 편이다. 아프지 않고 즐겁게 살려면 건강에 각별히 관심을 쏟아야 한다. 미국 건강포털 ‘웹엠디(WebMD)’가 ‘몸에 생기는 10가지 결석과 대응 방법’을 짚었다. 1.콩팥(신장) 몸에 생기는 돌 가운데 가장 잘 알려진 것은 신장결석이다. 콩팥 속의 이 딱딱한 돌…

"염증성 장질환 완치 연구의 일환"

소아 크론병 ‘재발’ 예측해 약물 내성·부작용 최소화

소아 크론병이나 궤양성 대장염의 재발 가능성을 예측해 약물치료의 내성과 부작용 우려를 최소할 수 있게 된다. 국내 연구진이 간단한 혈액검사로도 확인할 수 있는 예측 지표를 확인했기 때문이다. 삼성서울병원 소아청소년과 김미진·최연호 교수팀은 이들 환아의 혈액 내 단핵구 비율을 통해 약물 치료를 중단한 후 염증성 장질환의 재발 가능성을 예측할 수 있는지…

마늘, 브로콜리, 고구마 등이 좋아

췌장 건강 해치는 나쁜 습관 vs 보호하는 식품

췌장(이자)은 위장 뒤에 있는 작은 장기지만 소화 효소와 호르몬을 분비하는 중요한 일을 한다. 췌장은 섭취한 음식을 세포가 쓰는 연료로 전환하는 역할을 한다. 이런 췌장에 이상이 생기면 급성 만성 췌장염, 췌장암 등 췌장 질환이 발생할 수 있다. 췌장암은 예후가 불량한 대표적 암이다. 장기의 위치가 깊숙해 조기에 발견하기 어려운 까닭이다. 종양이 아주…

평소 비누, 물 이용한 청소 및 세척이면 충분

소독도 과하면 건강에 해롭다…왜?

비싸고 좋은 화장품도 한 제품만 계속 쓰는 건 권장되지 않는다. 화장품 성분이 어떤 영향을 미칠지 알 수 없기 때문에 주기적으로 제품을 교체해야 한다. 좋은 것도 과하면 건강에 해로울 수 있다는 것. 소독도 마찬가지다. 과하면 독이 된다.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소독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소독을 통해 바이러스를 사멸하고 감염 위험을 줄일 수 있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