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음악

음악이 건강에 좋은 이유

음악을 좋아하지 않는 사람은 거의 없다. 음악은 하루 동안 소진한 에너지를 충전하거나 태교의 용도로도 활용된다. 이런 음악이 건강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친다. 미국 건강정보지 헬스가 음악이 건강에 도움이 되는 과학적인 근거들을 보도했다. ◆ 통증 완화 ‘심리학프론티어저널(Journal Frontiers in…

살빼기와 건강에 좋은 식습관 팁 6가지

정식 전에 애피타이저를... 식습관에 관한 전문가의 조언들은 패션과 닮은 경향이 있다. 유행을 타는 것이다. 그런데 어떤 것이 좋다고 하면 많은 사람들이 따라하지만 나중에는 별로 쓸모없는 것이 되는 경우가 있다. 날씬한 몸매를 유지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이런 식습관이나 영양 관련 유행을 따르지 않는다. 이들은 상식적인 식습관…

행복 전도사 운동의 이모저모

운동은 몸뿐만 아니라 기분도 좋게 만든다. 미국 인터넷 매체 ‘허핑턴포스트’가 우리를 더 행복하게 만드는 운동의 이모저모를 소개했다. ◆ 과학적으로 밝혀진 사실 미국 버몬트대 연구팀에 따르면 20분만 운동해도 기분 좋은 효과가 12시간 지속된다. 연구에 따르면 기분이 나쁠 때 운동을 하면 정신 상태에 주는…

이어폰…세계 청년들 ‘귀 이상’ (연구)

이어폰 및 헤드폰 사용과 시끄러운 공연 장소 방문으로 인해 전세계적으로 약 10억 명의 십대와 젊은이가 청력 손실 위험에 처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스웨덴, 스위스, 멕시코,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연구원으로 구성된 국제 연구팀은 12~34세 약 2만 명을 대상으로 한 20개국 33개 연구를 조사해 청각 손실 위험 추정치를 계산했다. 이 중 약…

생활 속에서 혈압 내리는 방법

혈압을 약 없이 조절하는 건 쉽지 않지만 불가능한 일은 니다. 혈압약을 장기 복용하면 다리 경련, 현기증, 불면증 등 부작용이 올 수도 있다. 미국 건강 매체 '프리벤션(prevention)'이 약 없이 자연스럽게 혈압을 낮추는 방법 6가지를 소개했다. 단, 약 복용이 불가피한 환자들이 의사와 상의 없이 혈압약 복용이나 치료를 중단해서는 안된다.…

외로움 덜 느끼려면? 8가지 방법

외로움은 우리가 흔하게 느끼는 감정이다. 오래 지속되면 삶이 절망적이고 무의미해 보이거나 통증, 수면 문제, 면역반응 약화 등 신체적 증상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혼자 있지만 외롭지 않을 수 있고, 누군가 함께 있어도 외로울 수 있다는 점에서 외로움은 타인과의 교류가 부족한 사회적 고립과는 다르다. 외로움을 조금이라도 이겨낼 수 있는 방법을 안다면…

호감이 가는 음악, 뇌의 청각과 보상영역 활성화

“좋아하는 음악 들으면 기억력 향상된다” (연구)

부모님의 기억력 감퇴가 걱정된다면 평소 좋아하시는 음악을 들려드리면 어떨까. 음악이 뇌를 자극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미국 노스이스턴대 연구팀에 의하면 비틀즈를 비롯해 자신이 가장 좋아하는 음악을 들은 노인들의 뇌에서 연결성이 증가했다. 음악치료사 신경학자 노인정신과의사 등으로 구성된 다학제 연구팀은 음악이 뇌의 청각 체계와, 동기를 지배하는 영역인 보상…

속삭이듯 낮은 소리, 통증 완화에 도움 (연구)

소리의 강도가 통증을 줄이는 매개체가 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쥐 실험에서 낮은 강도의 소리가 통증을 완화시키는 신경 메커니즘이 밝혀진 것이다. 중국 NIDCR(National Institute of Dental and Craniofacial Research)과 중국과학기술대학, 안휘의과대학 연구진은 발에 염증이 있는 쥐를 기분 좋은 클래식…

음악이 신체건강에 주는 이점 6가지

음악을 들으면 마음이 차분해지기도 하고 정반대로 기분이 방방 뜨기도 한다. 새벽 출근길엔 마음을 따뜻하게 녹여주기도 하고 늦은 밤 쓸쓸한 멜로디와 가사는 감성적인 상태를 유도하기도 한다. 그런데 음악은 이처럼 심적인 변화에만 영향을 미치는 게 아니다. 신체건강에도 부분적인 영향을 미친다. ◆ 어렸을 때부터…

‘유리멘탈’은 그만, 정신건강 올리는 법

정신 건강은 전반적인 심리적 웰빙을 말한다. 자신에 대한 느낌, 다른 사람과의 관계, 자신의 감정을 다루고 어려움을 이겨내는 힘 같은 것이다. 심각한 우울증이나 불안 증상이 아니더라도 누구나 때때로 힘든 시간을 보낸다. 그때마다 쉽게 깨지는 '유리멘탈'로 정신 건강을 갉아먹고 있을텐가. 간단하지만 정신 건강에 도움이 되는 방법을 알고 있으면 그 시간을…

낮잠 잘 자려면 ‘이 방법’ 도움 (연구)

낮잠을 잘 자려면 편안한 클래식 음악을 듣는 것보다 근육을 긴장시키는 방법이 더 효과적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와 프린스턴대학교 연구팀은 50명의 참가자를 대상으로 절반의 참가자에게는 10분 동안 점진적근육이완법(PMR; progressive muscle relaxation) 영상을 따라하게 하고 나머지 절반에게는 모차르트…

운동 하기 싫을 때 ‘이렇게’하면 동기 UP

운동을 하면 건강에도 좋고 기분이 좋아진다거나 중독성이 있어 계속 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많은 사람들에게 운동은 하기 어려운 일 중 하나다. 어떻게 해야 운동하기 싫은 마음을 극복하고 운동으로 얻는 수많은 장점을 누릴 수 있을까. 심리학자들에 따르면, 운동을 하고자 하는 동기를 부여하는 방식에는 외적 동기부여와 내적 동기부여가 있다. 호주 온라인매체…

“스트레스성 폭식 전 5분이 다이어트 좌우”

사람들이 스트레스를 심하게 느낄 때 종종 폭식하거나 단 음식 등을 먹어 해소하려는 경우가 있다. 전문가들은 스트레스를 받을 때 우리 몸에서 나오는 호르몬이 이런 경향을 만들어낸다고 말한다. 그러나 이런 현상은 체중증가나 고혈압, 당뇨병 등의 문제를 야기할 확률이 높으므로 유의해야 한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메일 등은 …

‘쩝쩝’ 씹는 소리… 상상만 해도 식사량 줄어

체중을 조절하려면 개인 맞춤형 전략이 필요하다. 다이어트에 성공한 유명인의 방식을 무작정 쫓아하는 것보단 자신이 지킬 수 있는 방식을 찾아 하나씩 개선해나가는 방식이 보다 현실적이다. 연구에 따르면 음식을 오도독 씹는 방식으로 체중 조절 효과를 얻을 수 있는 사람도 있다. 빵을 우적우적 씹는다거나 밥을 쩝쩝거리며 먹는…

지루한 ‘유산소 운동’, 재미있게 하는 방법 3

유산소운동은 ‘따분함’이란 단어와 동일어로 생각될 만큼 귀찮고 지루한 존재로 느껴진다. 우리 뇌는 신선하고 새로운 경험을 할 때 보상영역이 활성화돼 즐거움을 느끼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어떻게 해야 유산소운동의 지루함을 덜 수 있을까. 낯설고 참신한 경험은 신경전달물질인 도파민을 분비시켜 뇌의 보상영역을 활성화한다.…

능률 쑥… 쾌적한 사무실 공간 만드는 법 10

업무 중간 짬을 내 취하는 휴식은 업무의 효율성을 높인다. 점심시간은 물론 잠깐의 5분 휴식도 일의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비결이다. 하지만 그보다 더욱 중요한 건 책상 앞에 앉아 일을 하는 동안 건강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다. 일하는 공간을 어떻게 조성하느냐에 따라 일의 생산성과 창의성이 높아지기도…

“노래에만 반응하는 뉴런 집단 발견” (연구)

사람의 뇌에서 노래 들을 때 빛을 내는 뉴런 집단이 발견됐다. 새로운 연구에 의하면 청각피질에서 찾아낸 이 뉴런은 노래에 반응하지만 일반적 음성이나 기악 등 다른 종류 음악에는 반응하지 않는다. 미국 매사추세츠 공대(MIT) 신경과학 연구팀은 2015년 기능적 자기공명영상(fMRI)을 이용해 음악에 특별히 반응하는 뇌의 청각피질 내 뉴런 집단을…

음악이 가진 다양한 건강상 이점

가수, 작곡가, 연주자처럼 음악과 연관된 직업군에 속한 사람이 아니라면 음악을 통해 의식주를 해결할 수는 없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음악은 내 삶(music is my life)”라고 얘기한다. 그 만큼 일상의 강력한 활력소가 된다는 의미다. 머릿속에서 계속 음악이 맴도는 현상을…

약 말고 우울증을 치유하는 법 6가지

미국의 경우 우울증은 여성의 8%, 남성의 4%에 영향을 주고 있다. 우울증을 해결하는 방법은 전문의가 처방한 약을 복용하는 것이다. 하지만 약은 중독성이 있고 부작용이 발생할 수도 있다. 이 때문에 자연 치료법이 권장된다. 이와 관련해 미국 건강 포털 '리브스트롱닷컴'이 우울증을 자연스럽게 치료하는 방법 6가지를…

짧은 시간 안에 스트레스 줄이는 방법 6

스트레스는 삶의 질을 떨어뜨리는 대표적인 요인이다. 피로, 두통, 근육긴장, 식욕변화, 이갈이 등 다양한 신체 증상을 일으키고 질병을 악화시킨다. 신경질적이고 짜증이 많아지는 등 부정적인 심리를 촉발하기도 한다. 반대로 스트레스 수치가 떨어지면 삶의 만족도가 높아진다. 미국 건강지 로데일에 따르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