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징 태그

결혼

'680g 미숙둥이' 윤슬이, '3kg 건강둥이'로 퇴원

‘680g 미숙둥이’ 윤슬이, 수술 없이 선천적 심장병 완치

몸무게 1.1kg, 생후 2개월 신생아 윤슬이의 선천적 심장병을 수술 없이도 완치에 성공해 화제다. 해당 시술에서 국내 '최소 체중' 기록일 뿐 아니라 국제적으로도 매우 작은 수준이다. 삼성서울병원은 동맥관개존증으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던 아기 윤슬이가 최근 완치 후 건강히 퇴원했다고 1일 밝혔다. 통·번역가 김노을 씨(40)가 결혼 6년 만에…

70세 이후 치매 비율 결혼 11%, 이혼 12%, 독신 14%

결혼한 사람이 치매 덜 걸린다? (연구)

결혼한 사람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치매에 덜 걸린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최근 《노화와 건강(Journal of Aging and Health)》에 발표된 노르웨이 연구진의 논문을 토대로 ‘헬스 데이’가 지난달 31일(현지시간) 보도한 내용이다. 연구진은 44~68세  노르웨이 성인 8700명 이상을 대상으로 결혼 여부와 70세 이후 치매 진단을…

‘포르노의 덫’ 저자의 조언

음란물 중독되면… ‘000’이 고통?

야한 영상, DVD, 음란물 사이트 등 자극적인 포르노의 덫에 한번 빠지면 헤어나기 힘들다. 음란물에 중독된 경우는 대부분 ▽연인 또는 배우자와 성 관계를 안 하고 있거나 ▽포르노는 즐거움을 준다고 여기고 ▽포르노에 접근하기 쉽고 ▽포르노를 스트레스 해소 방법이라 생각하며 ▽다른 인간적 관계에 문제를 겪고 있을 가능성이 높다. 음란물 유혹과…

좋은 형제 관계, 외로움 줄이고 건강에도 유익

피는 물보다 진할까?..형제 갈등 푸는 법

설 연휴에는 형제자매가 모여 가족의 정을 나눈다. 피는 물보다 진하다는 걸 새삼 느낀다. 피가 물보다 못할 때도 있다. 갈등이 벌어지면 ‘피를 나눴기 때문에’ 배신감을 더 느끼고 ‘원수’가 되는 수도 있다. 이럴 때 어찌해야 하는가. 미국 건강매체 ‘에브리데이헬스(Everyday Health)’가 영국 왕자 해리의 회고록 ‘스페어(Spare)’ 출간을…

결혼 전 상대에게 꼭 물어야 할 25가지

새해다. 올해 결혼할 계획이 있다면, 상대에 대해 얼마나 잘 알고 있어야 할까? 결혼 전 상대에 대해 꼭 알고 있어야 할 사항은 무엇일까? 불 같은 사랑 앞에선 으레 눈이 멀고, 지피지기해야 실패를 면하는 법. 미국 심리상담 전문가 로빈 스미스 박사의 '결혼생활의 거짓말'이라는 책에는 결혼 전에 물어야 할 질문들을 상세히 소개하고 있다. 예식장 주례…

결혼 생활의 어려움, 인터뷰에서 솔직하게 언급

미셸 오바마 “10년 간 남편과 불화”..부부 갈등 해법은?

“남편이 정치 경력을 쌓아나가는 동안 양육 부담은 전적으로 제 몫이었어요.”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의 부인 미셸 오바마(58)가 결혼 생활 중 힘들었던 과거를 떠올렸다.  장녀 말리아(24)와 차녀 나타샤(21), 두 딸의 양육 시기에 혼자서 감내했던 어려움을 주로 얘기했다. 최근 미국-영국의 주요 매체들은 미셸 오바마가 리볼트…

여성 ‘밀집 지역’, 주거 불안에 따른 사망 위험 5배 더 높아

집에서 내쫒기는 ‘주거 불안정’ 여성, 사망 위험↑

임대료를 내지 못해 사는 집에서 쫒겨나는 여성들은 모든 원인으로 사망할 위험이 크게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텍사스 사우스웨스턴대 연구팀이 카운티 686곳(거주자 6610만명)의 주택 퇴거율과 사망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다. 연구팀은 카운티 가운데 여성 비율이 높은 지역(약 50%)의 주거 불안정에 따른 여성 사망률이 나머지…

우리나라의 자살이 사회·경제적 요인과 밀접히 연관됨을 시사

非 경제 활동+이혼한 남성의 자살 위험성 최대 ㅇㅇ% 높아

지난 2020년 이혼 건수는 10만 6500건으로 2019년 11만 800건에 비해 약 4300건 감소했다. 코로나19 이후로 전체 이혼 건수는 꾸준히 감소하고 있지만, 젊은층의 이혼 비율은 증가하고 있다. 이혼과 자살에 관한 연구 결과, 경제 활동을 하지 않고 이혼한 청년 남성일 경우 자살 위험이 17.5배 높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됐다.…

고혈압 병력 + 코로나 감염으로 인한 혈관 내 염증 존재

아바타 관람하다 사망한 인도 남성, 코로나 감염 탓?

인도에서 영화 '아바타: 물의 길'을 보던 한 남성이 관람 중 심장마비가 발생해 사망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21일 외신 보도에 의하면 인도 안드라프라데시주 카키나다 지역에서 남동생과 함께 아바타 속편을 보던 라크슈미르디 시리누 씨는 관람 중간 쓰러졌다. 남동생이 응급처치를 하고 급히 병원으로 데려갔지만 끝내 사망했다. 앞서 지난 2010년에도…

1996년 이후 ‘성격’이 계속 1위... ‘외모’는 최하위

배우자는 재산·외모보다 ‘이것’, 중년 부부는?

결혼을 생각할 때 재산(경제력)·직업(장래성)·외모보다 ‘성격’을 더 중요시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지난 19일 공개한 ‘2022년 한국인의 의식·가치관 조사’에 따르면 ‘배우자 선택 기준’ 조사 항목에서 63.1%가 ‘성격’이라고 답했다. 결혼생활을 꽤 오래한 중년 부부도 성격이 가장 중요할까? ◆ 1996년…

항암 후 6~12개월이면 탈모 회복... 2개월 시기가 가장 극심

항암 후 무조건 탈모?…. 머리 ‘다시’ 자란 서정희는?

많은 암 환자들이 독한 항암 화학요법(항암치료)을 앞두고 두려운 마음이 앞선다. 메스꺼움, 구토 등으로 식사를 제대로 못 하고 머리카락도 빠진다. 특히 거의 대머리가 된 후 더 이상 머리가 나지 않을까 걱정한다. 항암 중인 환자는 가발을 준비하는 경우가 많다. 항암 치료와 탈모에 대해 다시 알아보자. ◆ 서정희의 짧게 자란 머리...…

비슷한 성격 커플, 결혼 생활 더 행복

평생의 짝으로는 성격 비슷한 이성이 최고(연구)

이성 파트너를 선택할 때 자신과는 다른 성격을 선호하는 사람들이 꽤 있다. 자신과 너무 비슷하면 지루할 수 있고, 자신에게는 없는 장점을 갖고 있는 상대에게서 매력을 느꼈다는 등의 이유가 있다. 하지만 연구 결과는 이와는 반대였다. 네덜란드 그로닝겐대 연구팀에 따르면 비슷한 성격이 파트너로 더 적당하며 장기적 관계에도 유리한 것으로…

마지막 손길 (대상)

10대 소녀의 2주 항암, 어떤 희망을 품었었나?

병원은 여러분에게 어떤 곳인가요? 때론 두렵지만, 때론 세상 어느 곳보다 가장 위로를 주는 곳이 되지 않나요? 코메디닷컴은 연말을 맞아 따뜻하고 감동적인 의료현장의 이야기를 독자 여러분과 나누는 기회를 마련했습니다. 제18회 보령의사수필문학상 작품들과 함께 생명과 사람, 그리고 소중한 이들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보실 수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합니다.…

부검 결과 보고 최근 외신에 보도

새 생명 주고 떠난 미국 여배우, 그 이후가?

할리우드 배우 앤 헤이시(53)는 지난 8월 16일 장기 기증으로 새 생명을 살린 후 세상을 떠났다. 그는 숨지기 열흘 전 자동차 사고로 뇌사 판정을 받았다. 가족들은 “장기 기증은 그의 오래된 선택”이라며 "고인의 생전 뜻에 따라 평화롭게 생명 유지 장치를 떼어냈다"고 밝혔다. 앤 헤이시는 당시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운전 중 추돌…

남성 호르몬 분비 증가시켜

운동이 중년 남성에게 정력제인 이유(연구)

중년에 접어들면 여러 가지 신체 변화가 오면서 활력과 의욕이 떨어지기 쉽다. 몸에 좋다는 건강식을 챙겨 먹지만 좀처럼 힘이 나지 않는다. 어떻게 해야 할까. 중년 남성이 꾸준히 운동하면 심장병을 예방하는 것은 물론 밤이 즐거워진다는 연구 결과가 있다. 운동이 남성 호르몬 분비를 증가시켜 밤을 활기차게 만든다는 것이다. 호주 모내시의학연구소…

[허두영의 위대한 투병]

친일파 아들의 굴레, 우장춘의 인고는 궤양으로 남았다

아버지가 저지른 씻을 수 없는 범죄를 아들이 대신 속죄한다고 갚을 수 있을까? 친일 급진개화파였던, 조선군 훈련대 제 2대대장 우범선은 명성황후가 죽어야 나라가 산다고 생각했다. 1895년 민비를 시해한 을미사변(乙未事變)에 가담해 역사에 피를 묻힌 그는 바로 일본으로 망명하고 가정도 꾸렸지만, 18년 뒤 기회주의자 고영근에게 암살당했다. 아버지가…

1992년 4월 22일 냉동된 배아를 착상한 미국 여성 출산 성공

30년 된 냉동 배아에서 쌍둥이 태어나

30년간 냉동된 배아가 엄마의 자궁에 이식돼  태어났다고 미국 CNN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민간기관인 전국배아기증센터(NEDC)는 지난 10월 31일에 NEDC가 있는 테네시주 녹스빌에서 태어난 리디아와 티모시 이란성 쌍둥이가 1992년 4월 22일 냉동된 배아를 이식한 결과로 태어나게 됐다고 밝혔다. 리디아는 2.57㎏, 티모시는…

돈 문제 회피하지 말고 경계 설정하자

연말 돈 걱정, ‘돈 워리’

“단골 국밥집의 국밥값이 올랐다”, “물가가 너무 올라서 힘들다”는 말이 여기저기서 들린다. 인플레이션으로 식료품부터 의류, 그리고 다른 필수품까지 가격이 올랐다. 미국 금융심리학센터 설립자이자 결혼 및 가족 치료사인 알렉스 멜쿠미안(Alex Melkumian)은 “소득 계층과 관계없이 많은 사람이 이전에 ‘정상’으로 여기던 것을 이제 손이 닿지 않는…

면역력, 기억력, 의지력 등 향상시켜

스트레스도 건강에 좋을 수 있다?…그 이유 7

스트레스가 건강에 좋지 않다’는 것은 누구나 잘 알고 있다. 실제 스트레스는 건강을 해치는 주범이다. 체중 증가, 심장병, 탈모 등과 관련이 있다. 하지만 짧은 시간에 받는 스트레스는 건강에 도움이 된다는 연구 결과도 적지 않다. 전문가들은 “흥분 상태가 늘 나쁘기만 한 것은 아니다”며 “스트레스를 받을 때 나타나는 우리 몸의 투쟁 혹은 도피 반응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