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배추, 달걀, 커피 언제 먹을까?... “체중 조절 위해 이때 드세요”

  음식도 약처럼 ‘먹는 시간’이 따로 있다. 효과를 극대화하고 몸을 보호하기 위한 것이다. 양배추, 달걀은 아침 공복에, 커피는 식후에 마셔야 한다. 각종 채소도 탄수화물 식사 전에 먹으면 과식을 막고 혈당 조절에 좋다. 몸에 좋은 음식들을 먹는 시간대에 대해 알아보자. 양배추...

파스타에만? 비빔국수, 라면에도 토마토 넣었더니... 이런 변화가?

  파스타에 토마토는 참 잘 어울린다. 맛을 내고 양양소가 듬뿍 들어 있는 최고의 양념이다. 토마토는 생으로 먹지만 으깨거나 갈아서 요리에 활용한다. 수프부터 소스, 퓌레, 절임, 케첩 등으로 다양하게 사용한다. 요즘 별미인 비빔국수, 메밀국수 그리고 라면에도 넣어보자. 토마토가 음식

“췌장암 여성 환자 왜 이리 많아”... 조기 발견 단서 숨어 있나?

  2023년 12월 발표 보건복지부-중앙암등록본부 자료에 의하면 췌장암은 2021년에만 8872명의 신규환자가 나왔다. 국내 8위 암이다. 여자가 4280명으로 남자(4592명)와 큰 차이가 없다. 일반적으로 암은 술-담배를 즐기는 남자 환자가 더 많다. 그런데 췌장암은 남녀 성비가 비슷

밥 먹고 후식은 옥수수?... “체중 조절 위해 이때 드세요”

  옥수수는 배아 부분에 영양이 집중되어 있다. 알맹이를 손으로 빼면 배아가 함께 떨어져 나와 영양 손실을 줄일 수 있다. 칼로 알맹이를 잘라낼 경우 숟가락 등을 이용해서 배아까지 긁어내어 사용하면 좋다. 요즘 많이 보이는 옥수수에 대해 다시 알아보자. 찰옥수수, 단옥수수, 초당옥수수

“간 망가진 사람 너무 많아”... 성접촉, 문신의 위험성은?

  통계청의 사망원인 통계(2022년)를 보면 간 질환은 우리나라 10대 사망원인일 정도로 매우 위험하다. 간 질환은 간암, 간경변증 등 여러 간 관련 질병을 포함한다. 특히 간암은 2021년에만 1만 5131명의 신규환자가 발생했다. 상대적으로 흡연-음주를 적게 하는 여자 환자가 3924

호박나물에 호박전, 애호박 먹었더니... 몸에 어떤 변화가?

  요즘 애호박이 많이 나오고 있다. 호박나물, 호박전에 호박된장찌개는 무더위에 지친 몸에 좋은 별미 음식이다. 호박선, 호박지짐이, 호박찜도 먹음직스럽다. 호박을 가늘게 채 썰어 국수나 수제비의 고명으로 얹기도 한다. 여름이 제철은 애호박에 대해 다시 알아보자. 뇌세포 노화 늦추고.

성병 숨기고 고의적으로 '관계', 그 결과는?...무증상이 많은 사람은?

  성병에 걸린 사실을 숨기고 안전장치 없이 다른 사람과 성관계를 갖는 사건이 가끔 발생하고 있다. 이는 윤리의 영역을 넘어서 처벌 수위가 높은 형사 사건이 될 수 있다. 고의적으로 안전장치 없이 성접촉을 강행, 상대를 감염시켜 고통을 안겼다면 형법의 적용을 받게 될 수 있다. 이런

‘단짠’ 즐겨 먹었더니... 몸에 최악의 변화가?

  유행어 중에 ‘단짠’이란 말이 있다. 단 음식을 많이 먹으니 짠 음식이 먹고 싶다는 의미다. 짠 음식을 먹은 후 단 음식도 곁들여야 맛을 제대로 느낀다는 주장이다. 이런 습관은 몸을 망가뜨리는 최악의 식습관이다. 몸이 노화하는 중년이라면 곧 질병 위험이 높아진다. 왜 사람들은 스스로 위

“아까운 내 건보료 너무 많이 샜다”...건강보험 좀먹는 병원-약국의 정체는?

  퇴직자는 한 푼이라도 아껴서 써야 한다. 매월 따박따박 들어오던 월급이 끊겼기 때문이다. 허리띠를 졸라 매고 지출을 최소화한다. 은퇴한 사람들에게 매월 나가는 30~40만원은 엄청난 부담이다. 무슨 돈일까? 바로 매월 내는 건보료(건강보험료)다. 서울에 작은 집 한 채라도 있으면 30만

오이냉국·미역냉국·콩나물냉국... 요즘 눈길 끄는 냉국들, 몸에 변화가?

  여름철 냉국은 다양한 건강 효과가 있다. 냉장고에 보관해 두면 갈증이 날 때 수시로 꺼내 먹으면 가공음료를 멀리할 수 있다. 식초는 청량감을 높이고 살균 작용을 한다. 식초의 유기산이 장 속의 나쁜 균들을 공략해서 장염, 설사 예방에 도움을 준다. 아미노산, 구연산 등 다양한 유기산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