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뉴스

마감 임박했는데도 느긋…원인은 두뇌 ‘오류’

데드라인이 임박했는데도 일을 하염없이 미루는 사람들이 있다. 이로 인해 결국 마감일을 놓치기까지 하는데, 그 원인은 어디에 있을까?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많은 사람들이 데드라인을 앞두고도 여유를…

무성한 코털, 바이러스 막아주나?

빽빽하게 자란 코털을 깎으면 해로울까? 들숨에 섞인 바이러스, 박테리아 등 병원균을 거르지 못해 감염병에 쉽게 걸릴까? 미국 ‘뉴욕타임스’가 코털의 역할에 대해 전문가에게 물었다. 코털이 방역에…

기억은 몇 살부터 시작되는가 (연구)

아이가 태어나면 부모는 좋은 추억을 만들어주기 위해 최선을 다한다. 그렇다면 아이는 몇 살 부터 자신이 경험한 일을 기억할 수 있을까. 일반적으로 만 3세까지는 기억의 공백이 존재한다고 인식한다. 미국…

팬데믹의 뜻밖의 부작용…어린이 근시 늘어

코로나19 감염병이 대유행하는 동안 예상치 못한 부작용이 발생했다. 최근 연구에 따르면 근시를 가진 아동이 크게 늘었는데, 그 배경에는 팬데믹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최근…

피로 유발하는 나쁜 식습관 4

활력은 살아 움직이는 힘이다. 활력이 떨어지면 만사가 힘들어진다. 간밤의 숙면이나 규칙적인 운동은 몸에 활력을 불어넣어 준다. 그래도 몸이 처지고 기운이 없다면 식생활을 한 번 점검해 볼 필요가…

복부지방은 정말 나빠…뇌 회백질도 줄어(연구)

몸속의 지방, 즉 체지방 중에서도 복부지방이 뇌의 회백질을 줄인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호주 사우스오스트레일리아대학교 정밀의학센터 연구팀에 따르면, 배 주변에 축적된 복부지방이 뇌의 회백질…

코로나 끝나면 꼭 안아볼까요? 포옹의 건강학

기쁠 때, 슬플 때, 위로가 필요할 때 우리는 상대방을 꼭 껴안아주는 것으로 마음을 전한다. 포옹이라는 이 단순한 행동은 안아주는 사람과 상대방 모두에게 기분 좋은 에너지를 전달한다. 안아주기는 기분만 좋게…

갈라진 발꿈치 치료하는 4단계 관리법

여름은 샌들의 계절. 갈라진 발뒤꿈치때문에 발이 드러나는 신발을 꺼리는 여성에게는 요즘처럼 무더운 날씨가 고역이다. 뭐든 원인을 알아야 대책도 세울 수 있는 법. 발이 건조하고 갈라진 원인이 무엇인지부터…

아내 말이 잘 안 들린다면? 난청 의심할만한 증상

최근 5년간 난청 환자가 20%가량 증가했지만, 난청을 인지하지 못하거나 가볍게 여기는 등 관리가 소홀한 상황이다. 한국보건의료연구원은 난청 관리와 청력 보호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대한청각학회와 함께…

건망증인가? 치매인가? 유의해야 할 징후 5

나이를 먹으며 기억력이 약해지는 건 자연스러운 현상이다. 그러나 건망증과 비슷하지만 주의해야 할 증상들이 있다. 미국 건강 매체 '프리벤션'이 심각한 인지 저하를 암시하는 징후를 정리했다. ◆그, 뭐냐…

노화가 주는 뜻밖의 장점 5

어느 소설가의 표현대로 젊음이 상이 아니듯 늙음은 벌이 아니다. 그러나 우리는 대개 늙음을 벌로 여긴다. 기력이 전 같지 않음을 느끼는 것, 자주 병치레를 하는 것, 세상에서 점점 밀려나는 기분이 드는…

여름 제철과일의 왕은 ‘이것’

건강을 생각한다면 베리 류의 과일부터 챙겨 먹으라. 미국 워싱턴포스트(WP)지의 8월 3일 자 기사의 골자다. WP는 블랙베리, 블루베리, 스트로베리(딸기), 랍스베리(산딸기) 4총사를 ‘여름철 과일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