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owsing tag

통풍

다이어트, 불면증 개선…체리의 건강 효능

보기도 좋고 맛도 좋은 체리. 과거에는 백화점 식품 매장에 가야만 볼 수 있었지만 요즘은 동네 슈퍼마켓에서도 쉽게 접할 수 있는 과일이다. 체리에는 단 맛과 신 맛의 두 종류가 있다. 단 맛 나는 스위트 체리는 간식으로 그냥 먹지만, 신 맛 나는 타트 체리는 주로 요리와 제빵에 사용한다. ‘에브리데이 헬스닷컴’에서 슈퍼푸드 체리에 관한 모든 것을 정리했다. 어떤 […]

50세 이후 쉽게 넘기면 안 되는 몸의 신호

젊었을 때는 가볍게 여기던 증상이 50대가 지나면 더 큰 위험 징조가 될 수 있다. 미국 건강의학포털 웹엠디(WebMD)는 50세 이후 중년에 주의해야 할 몇 가지 전조증상과 생활 속 예방법을 소개했다. 어지럽거나 토할 것 같은 느낌=심장마비 심장마비는 세계적으로 발병률이 높은 질환 중 하나다. 미국에서만 매년 73만 5천 명이 심장마비에 걸리며, 50대 남성이 심장 질환에 걸릴 확률은 50%나 […]

통풍도 예방이 되나요? (연구)

통풍은 요산이라는 물질이 과다하게 쌓여 생기는 병이다. 몸 밖으로 나가는 대신 관절에 침착한 요산은 결정으로 화해 염증을 유발하는데, 그로 인한 통증이 무지막지하다. 오죽하면 지나가는 사람이 일으킨 바람만 맞아도 아프다고 하여 통풍이라는 이름이 붙었을까. 통풍 환자는 대개 40대 이후 남성이다. 포식하고 과음하다 걸리는 병이라는 인식 때문에 옛날에는 ‘왕의 병’이라고도 불렸으나 식생활이 윤택해지면서 이제는 계층에 상관없이 고통 […]

통풍 환자의 90%는 남성…음주·호르몬과 연관

최근 5년간 통풍 환자가 꾸준히 늘고 있다. 통풍 환자의 90% 이상은 남성으로, 식습관 및 음주, 호르몬 수치와 연관이 있을 것으로 분석된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 2015~2019년 건강보험 진료데이터를 활용해 통풍(M10) 진료현황을 살폈다. 그 결과, 2015년 33만 8302명이었던 통풍 환자 수가 2019년 45만 9429명으로 35.8% 증가했다. 진료비 역시 665억 원에서 1016억 원으로 52.8% 늘었다. 성별로는 2019년 기준 통풍 환자의 […]

공기 청정기, 코로나 감염 막는 효과 있을까?

실내에 있을 때, 공기 청정기를 켜두면 코로나19 바이러스 전파를 막는데 도움이 될까? 올해 우리에게 일상이 된 방역수칙들이 있다. 마스크 착용하기, 수시로 손 씻기, 사회적 거리두기 등이다. 여기에 더해 최근에는 날이 추워지면서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늘면서, 집에 있을 때 보다 안전하게 보낼 수 있는 방법을 궁금해 하는 사람들이 많다. 무증상 감염자 한 명이 가족 구성원 전원에게 […]

유재환, 32kg 감량 후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열 가지 넘는 질병 앓아”

가수 겸 작곡가 유재환이 32㎏ 감량에 성공했다. 다이어트 시작 전 체중이 104㎏에 육박했던 그는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로 심각한 통풍·허리디스크 등 10여 가지가 넘는 질병을 갖고 있었다. 이뿐 아니라 공황장애, 역류성 식도염, 과민성 대장증후군, 우울증, 고지혈증, 고혈압, 두통, 무릎 통증 등 셀 수 없을 정도로 다양한 질병이 그를 고통스럽게 했다. 병원 검진 결과에서도 다이어트를 하지 않으면 […]

맥주가 통풍 부른다? 모든 술이 통풍의 원인

통풍은 “바람만 스쳐도 아프다”고 표현될 만큼 극심한 통증이 수반된다. 여성 출산의 고통과 비교되는 대표 질환이기도 하다. 통증의 정도를 0~10으로 평가할 때 시각통증척도는 출산이 ‘8’, 통풍이 ‘9’다. 통풍은 ‘황제병’이라고도 불린다. 왕이나 귀족처럼 고기와 술을 즐기는 뚱뚱한 사람에게 잘 생기기 때문이다. 식습관과 운동부족 등이 일으키는 병이라는 것이다. 최근 5년간 통풍 환자 수가 급격히 늘어났다. 지난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

맥주 판매량 느는 여름…과한 음주, 관절 건강 위협

후덥지근한 날씨로 맥주를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이따금 한두 잔의 맥주로 청량감을 주는 것은 괜찮지만 과한 음주는 위, 간 등의 장기뿐 아니라 관절 건강에도 해가 될 수 있어 잦은 폭음은 피해야 한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2018년 통풍으로 내원한 환자는 7~8월 각 11만여 명으로, 겨울철 8~9만 명보다 상대적으로 많다. 공교롭게도 통풍 환자가 증가하는 여름철은 맥주 판매량이 늘어나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