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도 걸리긴 하지만…여성이 특히 주의해야 할 질병 5

발병률 월등히 높은 우울증, 자가 면역질환 등

우울한 모습의 중년 여성
남성보다 발병률이 월등히 높기 때문에 여성이 특히 신경써야 할 질병들이 있다. [사진=클립아트코리아]

여성은 남성보다 수명이 더 길다. 하지만 남성보다 병에 덜 걸린다는 뜻은 아니다. 여성이란 이유만으로 남성보다 더 잘 걸리는 그래서 더욱 걱정해야만 하는 질병들이 있다. 미국 건강·의료 매체 ‘웹엠디(WebMD)’가 소개한 여성들이 우선 걱정해야 할 5대 질병과 그 발병 원인 등을 정리했다.

우울증=우울증은 남성보다 여성에게서 더 많이 나타난다. 미국국립정신건강연구소에 따르면 연간 남성 600만 명 정도에 비해 1200만 명 정도의 여성들이 우울증을 겪고 있다. 전문가들은 “여성은 그들의 삶을 지탱해줄 무언가의 연결고리를 찾아야한다”며 “만약 그 무엇이 없다면 그들은 우울해지는 경향이 있다”고 말한다. 때때로, 임신 후나 폐경기 때의 호르몬의 변화가 우울한 상태를 가져오기도 한다.

우울증의 기타 요인으로는 ·이전의 우울했던 사건들 ·우울증 가족력 ·심장병 가족력 ·심각한 만성질환 ·남편과의 불화 ·약물 중독 ·우울증을 일으키는 성분이 든 약 복용 ·실직, 지인의 죽음 등 스트레스를 받는 일상 ·빈혈이나 갑상샘 질환 ·최근 심각한 질환이나 중대한 수술을 받은 경험 ·신체적, 성적 학대를 받았던 어릴 때 기억 등이 꼽힌다.

전문가들은 “우울증의 요소를 줄이기 위해서는 아침에 눈을 떠야 하는 이유를 찾아야 한다”며 “일, 동료, 사랑, 반려동물, 자선 활동 등이 좋은 이유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조언한다.

골다공증=미국골다공증협회에 따르면 미국 여성의 68%가 골다공증으로 고생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골다공증은 예방이 가능하다”며 “유아기, 청소년기 때부터의 생활 습관이 골다공증에 큰 영향을 미친다”고 말했다.

골다공증의 위험 요소로는 여성 ·노화 ·작고 연약한 골격 ·백인과 아시아계 여성이 더 위험 ·가족력 ·불규칙한 월경, 폐경기 때의 에스트로겐 감소 ·식욕 부진 ·칼슘과 비타민D가 부족한 식단 ·좌식생활 ·흡연 ·지나친 음주 등이 꼽힌다.

심장병=심장병은 성의 구별 없이 다가오는 ‘잔혹한 살인자’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에 따르면 여성의 29%가 심장병 때문에 사망한다. 전문가들은 “여성들이 60대에 이르면 심장병 사망자 수가 급증하는데 대부분 젊었을 때는 전혀 예측하지 못했던 사람”이라며 “심장병은 숨이 가빠진다든지, 계단 한 층을 오르기도 버겁다는 등의 전조 증세가 있다”고 말한다.

여성들의 심장질환 증상에는 가슴 통증이 가장 일반적이지만 ·턱 통증 ·메스꺼움 ·구토 ·어깨 통증 ·짧은 호흡 등도 유념해야한다. 미국심장학회는 심장병 위험 요소로 ·노화 ·흡연 ·높은 콜레스테롤 수치 ·고혈압 ·운동 부족 ·비만과 과체중 ·당뇨병 등을 꼽는다.

자가 면역질환=자가 면역질환은 인체의 면역시스템이 자신의 신체 조직을 공격해 일어나는 병이다. 자가 면역질환의 80% 이상이 루푸스, 다발성경화증, 제1형 당뇨병 등의 범주에서 나타난다. 미국자가면역관련질환협회에 따르면 자가 면역질환의 75%가 여성에게서 나타난다. 당뇨병이나 갑상샘 질환, 루푸스 등 외에 일반적이지 않은 질병들도 있다.

정확하게 알려지지는 않았지만 자가 면역질환의 요인으로는 유전자, 호르몬, 환경적 요인이 가장 크게 미친다. 자가 면역질환을 이해하기는 쉽지 않다. 질환이 나타나는 결정적인 요인이 질병마다 다르기 때문이다.

증상도 정확하지 않아서 진단을 받기까지 쉽지 않다. 그러나 만약 당신이, 혹은 당신이 사랑하는 사람이 뭔가가 잘못된 점을 보인다면 진료를 꼭 받아봐야 한다.

유방암=유방암은 미국 여성들에게서 폐암에 이어 사망률 2위의 암이다. 전문가들은 “여성들은 유방암에 대해 지나치게 두려워해 병원에 진단을 받으러가는 것조차 꺼려하거나, 필요 없는 유방절제술을 받기도 한다”고 말했다.

남성도 유선조직이 있기 때문에 유방암이 발생할 수 있다. 하지만 남성 유방암의 빈도는 여성에 비해 1%도 되지 않는 것으로 보고되고 있다.

전문가들은 “유방암은 매우 다양한 치료가 가능하며 유방암 진단이 곧 ‘사망 선고’는 아니다”고 말한다. 미국암학회는 유방암 위험 요소로 ·노화 ·유전자(5~10%는 특정 유전자 변이가 원인) ·가족력 ·너무 이른 방사능 노출 ·12세 이전의 빠른 월경 시작 또는 55세 이후 폐경 ·자녀가 없을 경우 ·합성 여성 호르몬의 사용 ·지나친 음주 ·불충분한 영양 상태 ·비만 등을 꼽는다.

    권순일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AI학습 및 활용 금지"

    댓글 0
    댓글 쓰기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