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최고의 척추 치료법은?…내달 ‘순천향척추심포지엄’ 개최

3월 15일 오후 1시 순천향대 서울병원서

서울 용산구 소재 순천향대서울병원 전경 [사진=순천향대서울병원]
순천향대 서울병원이 오는 3월 15일 제19회 순천향척추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심포지엄은 이날 오후 1시 병원의 동은대강당에서 진행한다. 해당 행사는 국내에서 가장 오래된 척추 치료 분야 심포지엄 중 하나로, 매년 신선하고 의미 있는 주제를 다루려고 노력하고 있다.

올해는 ‘현존하는 최선의 척추치료법은 무엇인가?’를 주제로 △내시경을 이용한 척추 수술 △흉추와 요추 △경추 △척추변형 교정술 △증례 토의 등 5개의 세션을 마련했다.

첫 번째 세션에선 △요추 5번-천추 1번 이 추간공 협착증:내시경을 이용한 감압술 vs 유합술(서울대 의대 박상민 교수) △단방향 내시경 수술의 가장 좋은 적응증은 무엇인가요?(삼성큰병원 신경현 원장) △양방향 내시경 수술의 가장 좋은 적응증은 무엇인가요?(진주본병원 정석봉 대표원장) △내시경을 이용한 척추수술의 합병증과 관리(연세대 의대 박시영 교수) 등을 다룬다.

두 번째 세션에선 △협착증을 동반한 전방 전위증: 간접감압술과 직접 감압술의 비교(고려대 의대 홍재영 교수) △추골 종판의 병변과 모딕 변화: 감염 또는 퇴행성 변화(순천향대 의대 장해동 교수) △후만증을 동반한 다중 레벨의 흉부 후종인대 골화증(가톨릭대 의대 김영훈 교수) △화농성 척추 디스크염의 수술적 치료:후방 단독 수술 대 전후방 복합수술의 비교(순천향대 의대 최성우 교수) 등이 발표될 예정이다.

세 번째 세션에선 △불안정한 경추 골절의 적절한 관리(경북대 의대 민우기 교수) △전방 경추 유합술 후 발생하는 가성 관절증(울산대 의대 이동호 교수) △실패한 경추 1-2번 유합술의 관리(서울대 의대 염진섭 교수) △경추증성 척수증의 후궁성형술에 대한 팁과 조언(한림대 의대 김석우 교수)에 대한 발표와 토의를 진행한다.

네 번째 세션에선 △요추 후만증 치료:짧은 유합 레벨로 치료할 수 있는 변형은 어떤 것이 있는가?(성균관대 의대 박세준 교수) △성인 척추변형에서 불균형의 교정(아주대 의대 정남수 교수) △근위 접합부 후만증(PJK)과 근위 접합부 부전(PJF) 예방의 최신 지견(성균관대 의대 박진성 교수) △변형 교정 수술에서 단축·다축 스크류의 비교(인제대 의대 장동균 교수)를 발표한다.

마지막 세션에선 3개의 주제로 토의를 진행한다. △동탄시티병원 김기택 명예원장 △가천대 의대 전득수 교수 △경희대 의대 하기용 교수 △동강병원 김응하 척추센터장 △가톨릭대 의대 박종범 교수 △연세대 의대 석경수 교수 △해운대부민병원 이종서 의무원장 △인하대 의대 조규정 교수 △고신대 의대 심대무 교수 △제주대 의대 안동기 교수 등이 참석한다.

순천향대서울병원 신병준 척추센터장은 “경험 많은 의료진의 통찰력을 배우고 최고의 치료 방법을 찾아가는 의미 있는 심포지엄이 될 것”이라면서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지현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AI학습 및 활용 금지"

    댓글 0
    댓글 쓰기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