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아이이노베이션 “면역항암제-암 백신 병용임상 추진”

프로젠·에스엘백시젠과 병용요법 업무협약 체결

(왼쪽부터) 지아이이노베이션 이병건 대표, 에스엘백시젠 박준영 대표, 프로젠 김종균 대표 [사진=지아이이노베이션]
신약 개발 기업 지아이이노베이션이 자사 면역항암제와 항암 백신의 병용요법에 대한 임상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아이이노베이션은 프로젠, 에스엘백시젠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면역항암제 ‘GI-101A’와 유니버셜 항암 백신 병용요법을 추진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3사는 전립선암 환자를 대상으로 GI-101A와 DNA 백신 치료제 ‘PG-101’ 병용요법의 임상 2상에 착수하게 된다. 이번 임상시험은 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 이재련 교수 주도하에 진행되며, 대한항암요법연구회(KCSG)의 연구자주도 임상 승인을 획득했다.

이번 임상에서는 기존 표준치료에 실패한 전이성 전립선암 환자 최대 72명을 대상으로 병용요법의 안전성, 내약성, 예비유효성을 평가한다. 지난 23일 서울아산병원에서 첫 환자 투여가 시작됐다.

이미 글로벌 제약업계는 암환자들의 치료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면역항암제와 암 백신의 병용투여를 시도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MSD와 모더나가 공동으로 진행 중인 ‘키노트-942’는 면역항암제와 mRNA 암 백신 병용요법 관련 연구이며, 연재 임상 2상을 마치고 3상에 진입했다.

이에 지아이이노베이션 등 3사는 항암 면역세포를 활성화하는 GI-101A와 면역반응을 효과적으로 유도하는 PG-101을 병용 투여하면 면역 치료효과를 극대화하고 부작용을 최소화해 전립선암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 대안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임상을 주도하는 이재련 교수는 “전립선암 환자들은 표적치료에 실패하면 이후 추전할 만한 약제가 제한적”이라며 “면역항암제와 암 백신을 병용 투여하면 안전하고 우수한 항 종양효과가 나타날 것으로 예상한다”고 전했다.

    장자원 기자

    "저작권ⓒ '건강을 위한 정직한 지식' 코메디닷컴(https://kormedi.com) / 무단전재-재배포, AI학습 및 활용 금지"

    댓글 0
    댓글 쓰기

    함께 볼 만한 뉴스

    관련 뉴스